분량 보통인책
난이도 보통이예요
칠면조와 달리는 육체노동자 (천명관 소설집)

상세정보

유쾌한 이야기꾼 천명관이 7년 만에 묶은 두번째 소설집. 삶이 묻어나는 이야기들을 읽으면 여전히 웃음이 나면서도 어느 순간 턱, 가슴 한구석이 막히면서 먹먹한 마음이 들게 되고, 그 여운은 오래 남는다.

이럴 때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