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량 얇은책
난이도 보통이예요
서당 개 삼년이

상세정보

‘서당 개 삼 년이면 풍월을 읊는다.’는 널리 알려진 속담에 작가가 상상력을 발휘해 만든 이야기이다. ‘서당 개’의 이름을 ‘삼년이’라고 지은 발상이 재치 있고 기발하다. 그저 당연하고 빤해 보이는 속담을 생기 넘치고 유쾌한 이야기로 바꿔 낸 작가의 솜씨가 돋보인다.

이럴 때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