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낯가림이 무기다 (소리 없이 강한 사람들)

다카시마 미사토 지음 | 흐름출판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3명

11,500원 10% 10,350원
204 | 2015.8.7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제가 낯을 가려서요.” “내성적이어서….”라고 말하는 사람들을 자주 본다. 상대방이 어떻게 느끼든 간에 본인은 낯을 가린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다. 그런 사람들은 보통 타인과 만나고 의사소통하는 상황을 불편해하는 탓에 사회생활의 스트레스도 적지 않다. 커뮤니케이션 능력을 점점 더 중요하게 요구하는 사회 분위기도 이런 스트레스에 한몫한다. <BR> <BR> 사실 낯을 가린다고 하면, 대화가 잘 되지 않거나 소심하다는 식의 마이너스 이미지를 떠올리기 쉽다. 그런데 정말 그럴까? 낯을 가리는 사람 특유의 성향을 단점이라고 생각지 않고 오히려 강점화하여 관계와 소통의 문제를 해결한 이가 있다. 지금은 어엿한 온라인스쿨 회사의 대표이자 대규모 세미나의 인기 강사로 활동하지만, 천생 낯을 가리고 사람 만나는 것을 어려워하는 다카시마 미사토가 그 주인공이다. <BR> <BR> 그녀는 자신처럼 낯가리는 기질 문제로 힘들어하는 많은 사람들을 위해 본인의 실제 경험에서 터득한 탁월한 의사소통법과 심리전술을 책으로 엮었다. 자신의 기질을 단점으로만 여기지 말고, 그 모습 그대로 강점화할 수 있다는 사실만 깨달아도 이미 반은 성공한 셈이다.<BR>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