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좀비들

김중혁 지음 | 창비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4명

11,000원 10% 9,900원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공포 #비밀 #소수자 #좀비 #타자
380 | 2010.9.1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펭귄 뉴스>, <악기들의 도서관>을 통해 기발한 상상력과 능청스러운 유머, 따뜻한 감성이 조화를 이룬 자신만의 세계를 각인시킨 김중혁의 장편소설. 등단 10년 만에 펴내는 첫 장편소설이다. 제목 그대로, '좀비들' 이야기. 독특한 인물들과 도미노처럼 이어지는 사건들 속에서, 어느 날, 잊고 있던 '그들'이 우리 앞에 나타난다.<BR> <BR> 전국을 다니며 휴대전화 수신감도를 측정하는 직업을 가진 주인공 채지훈은 어느날 작업 도중 어떤 전파도 잡히지 않는 무통신지역 '고리오마을'의 존재를 알게 된다. 얼마 후, 알려지지 않은 60년대 괴짜 록그룹 '스톤플라워'와 관련된 자료를 찾던 도중 도서관에서 일하는 유쾌한 거구 '뚱보130'을 만나 친구가 된다. <BR> <BR> '뚱보130'의 도움으로 스톤플라워의 리더가 쓴 자서전을 번역한 홍혜정이라는 인물을 찾아 다시 고리오마을을 방문한다. 자상하고 따뜻한 할머니인 홍혜정과 뚱보130, 그리고 주인공 셋은 이내 다시없는 친구가 된다. 그런데 그로부터 얼마 지나지 않아 두 사람은 홍혜정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을 듣는다. <BR> <BR> 그리고 주인공과 뚱보130 앞에 불쑥, '좀비'가 나타난다. 우여곡절 끝에 둘은 겨우 좀비를 처치하는 데 성공하는데, 그 다음 날부터 고리오마을과 그 주변이 완전히 봉쇄되고 그들 앞에 한 무리의 군인들이 등장하면서 이야기는 빠르게 전개된다. 그러는 사이, 고리오마을을 둘러싼 비밀과 좀비들의 정체가 조금씩 밝혀지기 시작한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3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