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빵과 수프, 고양이와 함께 하기 좋은 날
무레 요코 지음
블루엘리펀트
 펴냄
12,000 원
12,0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힘들 때
무기력할 때
용기가 필요할 때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고양이
#레시피
#일상
#행복
232쪽 | 2014-03-14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일본 뿐 아니라 한국에서도 흥행돌풍을 일으키며 큰 사랑을 받은 영화 [카모메 식당]의 원작자인 무레 요코의 소설. 여성들이 꿈꾸는 소박하지만 행복한 일상을 담백하면서도 섬세한 문체로 그려낸다는 평을 받고 있는 무레 요코는 특히 일본 여성들 사이에서 '요코 중독'이란 신조어가 만들어질 정도로 절대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작가 중 한명이다. <BR> <BR> 이 작품 역시 출간되자마자 '힘든 상황에서도 절대 초조해하지 않고 자신의 중심을 잡으며 살아가는 주인공의 모습에서 힘을 얻었다', '고양이와 대한 묘사는 길러본 사람만이 알 수 있는 리얼함이 살아있어서 좋았다', '수프와 빵이 등장하는 장면은 마치 요리책을 보는 듯해 책을 읽는 내내 먹고 싶다는 생각을 떨칠 수 없었다' 등의 독자들의 호평이 이어지면서 4부작 특별 드라마로 만들어져 2013년 여름 일본 WOWOW TV를 통해 방영되었다. <BR> <BR> 갖가지 우여곡절 속에서도 흔들리지 않고 삶을 담담한 시선으로 바라보면서 그 안에서 자신만의 자리를 만들어나가는 한 중년 여성의 이야기다. 엄마와 단둘이 생활하던 아키코는 갑작스러운 엄마의 죽음과 일하던 출판사의 불합리한 인사이동으로 회사를 그만두게 된다. 그리고 엄마가 운영하던 식당을 리모델링해 작은 가게를 오픈한다. 직원은 한 명뿐이고 메인 메뉴는 빵과 수프가 전부인 가게. <BR> <BR> 주변의 다양한 평판에 시달리면서도 그녀는 나름의 고집과 자부심으로 가게를 운영해나간다. 그런 그녀 앞에 우연히 고양이 한 마리가 나타나고 고양이는 어느새 그녀의 가족이 된다. 그러던 어느 날 한 번도 만난 적이 없었던 친아버지의 소식을 듣게 된 아키코는 이복오빠가 살고 있다는 동네를 찾아가는데…
더보기
목차

목차가 없는 도서입니다

더보기
저자 정보
무레 요코
1954년 도쿄에서 태어났다. 니혼대학교 예술학부를 졸업한 뒤, 광고회사와 편집 프로덕션을 거쳐, 1978년 ‘책의 잡지사(本の雜誌社)’에 입사했다. 이때 지인의 권유로 칼럼을 쓰기 시작했고, 1984년에 에세이 『오전 0시의 현미빵』을 발표하며 작가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여성들의 소소한 일상을 경쾌하고 유머 넘치는 문장으로 표현하면서 ‘요코 중독’ 현상을 일으키기도 했다. 국내에 번역된 작품으로는 『카모메 식당』 『빵과 수프, 고양이와 함께하기 좋은 날』 『일하지 않습니다』 『세 평의 행복, 연꽃 빌라』『구깃구깃 육체백과』 『그렇게 중년이 된다』 외에 많은 작품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Lucy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사소한 일에도 같이 웃어줄 수 있는 사람이 곁에 있다는 것은 행복한 일이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