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오르배 섬의 비밀 세트 (전2권)

프랑수아 플라스 지음 | 솔출판사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0명

26,000원 10% 23,400원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라가치상 #상상 #신화 #역사 #전설 #현실
278 | 2013.7.5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1998년 <오르배 섬 사람들이 만든 지도책>으로 이탈리아 볼로냐 국제도서전 대상 '라가치상'을 수상한 바 있는 세계적인 일러스트 작가 프랑수아 플라스가 그 책에 등장하는 두 사람, 코르넬리우스와 지야라를 주인공으로 다시 한 번 전설과 신화, 역사와 현실을 넘나드는 상상의 세계로 우리를 안내한다. <BR> <BR> <오르배 섬 사람들이 만든 지도책>에서는 단지 그들의 여행의 출발만을 이야기했지만, <오르배 섬의 비밀>에서는 그들이 어떤 곳으로 어떻게 누구와 여행을 했고, 어떤 일들을 겪었는지 그 동기와 과정을 아무나 표현할 수 없는 작가만의 몽환적이고 뛰어난 상상력이 돋보이는 삽화들과 함께 이야기해준다. <BR> <BR> <오르배 섬의 비밀>은 전 2권으로 이루어져 있다. 1권은 남자의 이야기, 2권은 여자의 이야기이다. 운명이 이끄는 대로 육지와 바닷길을 여행하던 남녀 주인공이 우연한 사건으로 만나 사랑에 빠지게 되고, 그 과정과 결과가 각각 남자와 여자의 시점과 감정으로 그려지고 있다. <BR> <BR> 폭풍우가 몰아치던 어느 날, 비를 피하기 위해 여관을 찾은 젊은 상인 코르넬리우스는 여관 주인으로부터 신비한 구름천의 이야기를 듣고 이것을 찾아 푸른 산의 아련한 쪽빛을 따라 머나먼 길을 떠나게 된다. 그는 신기한 여러 나라를 지나가며 구름천의 자취를 찾던 중 우연히 만난 신비한 여인 지야라와 사랑에 빠지게 되고, 결코 만날 것 같지 않던 이 둘의 여행길은 하나가 되어 머나먼 오르배 섬으로 향한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1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