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그대가 그리우면 나는 울었다

강은교 외 9명 지음 | 휴먼앤북스(Human&Books)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명

6,000원 10% 5,400원
142 | 2003.3.21
분량 얇은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마음과 마음을 이어주는 시' 시리즈 첫번째 권으로, 우리 시단을 대표하는 시인들이 최근 발표한 사랑시 55편을 모았다. 이성복, 장석주, 황동규, 박형준, 함민복, 나희덕, 신경림, 정끝별 등의 작품은 물론이고, 소설가 성석제, 장정일, 윤후명의 이름도 보인다.<BR> <BR> 사실 이런 종류의 시선집은 드물지 않다. 그런 책들 중 이 시리즈만의 특징을 꼽자면, 다른 시선집에 실린 시들을 배제하고 새로 발굴한 시편으로만 채웠다는 것이다. 2000년 이후에 발표된 시들을 수록하여 생생한 시대감을 느낄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다. <BR> <BR> '그대가 그리우면 나는 울었다'란 제목의 두 번째 권 역시 한국을 대표하는 시인들의 사랑의 절창 53편을 엮었다. 김춘수, 황지우, 정호승, 안도현, 김용택, 문정희, 최문자, 천양희 등의 수준 있는 사랑 시편이 마음을 아련하게 한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