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조선의 글쟁이들 (조선의 지식인으로 산다는 것)
문효 지음
왕의서재
 펴냄
13,000 원
11,7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88쪽 | 2009-08-07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시대를 아파하고, 백성들과 고통을 함께 했던 조선의 글쟁이 14명이 대한민국을 향해 던지는 도발적인 질문과 해답. 조선을 대표하는 14명의 글쟁이들의 글쓰기 노하우와 철학, 그리고 그들에 관한 현대적 해석을 담은 책이다.<BR> <BR> 박지원, 정약용, 유몽인, 신숙주, 이달, 허균, 허난설헌, 이이, 이황, 김시습, 정철, 김만중, 이익, 강희맹이 바로 그들이다. 이들은 각각 자라온 환경과 학습 환경에 따라서 글쓰기 노하우와 철학은 다르지만, 한 가지 공통점을 가지고 있다. 글쓰기를 개인적 차원을 넘어 사회를 개선하기 위한 차원으로 바라본 것이다. 때문에 그들의 글은 깊은 사유와 시대정신, 그리고 민중을 향한 마음이 가득 담고 있다.
더보기
목차

머리말

살아있는 글을 써라
낡은 사회에 도전하다 _ 조선 최고의 베스트셀러 작가 연암 박지원
살아있는 학문을 위해 _ 조선 최고의 지식경영가 다산 정약용
“삐딱하게 보면 세상이 재미있다” _ 조선 최고의 이야기꾼 어우당 유몽인
자존심과 합리성의 일치 _ 조선 문인의 자존심 보한재 신숙주

시대를 아파하라
길 위의 시인 _ 언어의 연금술사 손곡 이달
조선 문학의 르네상스를 열다 _ 조선의 아나키스트 교산 허균
여성적인, 너무나 여성적인 분노 _ 조선의 페미니스트 허난설헌

깊이 생각하고 실천하라
목숨을 건 직설의 미학 _ 조선의 공식 천재 율곡 이이
실천하는 조선 철학의 거두 _ 조선 유학의 최고봉 퇴계 이황
불의에 반기를 든 천재 _ 비운의 아웃사이더 매월당 김시습

진실을 담아라
문학과 정치의 경계에 선 로맨티스트 _ 가사문학의 최고봉 송강 정철
어머니의 이름으로 _ 조선 사대부 문학의 비주류 서포 김만중
지식인의 실천 _ 조선의 노블레스 오블리주 성호 이익
농부의 마음으로 _ 관인문학의 틀을 깬 사숙재 강희맹

더보기
저자 정보
문효
옛글의 정취와 아름다움에 반해 고전을 탐닉중인 숨어있는 실력자. 특히 정약용과 박지원 등 실학파 선비들의 글에 관심이 아주 많다. 10여 년 이상 직장인과 주부들을 대상으로 고전과 글쓰기 강의를 해왔으며, ‘어떻게 살 것인가?’란 문제를 두고 목하 고민 중이다. 현재 춘천에 살면서 자연을 벗 삼아 삶을 즐기는 가운데 새로운 글쓰기에 힘쓰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조선의 글쟁이들』과 『치심, 마음 다스리기』가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