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백성을 섬긴 왕, 세종이 꿈꾼 나라 (소설가와 아나운서가 만나 세종을 이야기하다)

정도상 외 1명 지음 | 시대의창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명

15,000원 10% 13,500원
232 | 2014.8.11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MBC 특집 다큐멘터리에서 못다한 이야기를 담은 책.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해도 지상파 방송 3사를 통틀어 세종대왕과 한글 창제에 대한 제대로 된 다큐멘터리가 거의 없던 실정이었다. 당시 이러한 문제의식을 가지고 한글날 특집 다큐멘터리 제작에 나선 사람은 다큐멘터리 전문 PD가 아닌 MBC 최재혁 아나운서였다. <BR> <BR> 세종과 한글에 대한 변변한 다큐멘터리 하나 없다는 현실에 방송인으로서 부끄러움을 느꼈다던 그는 아나운서가 다큐멘터리를 만든다는 비아냥거림 속에서 몇 번의 실패 끝에 한글날 특집 다큐멘터리를 방송에 내보낼 수 있었다. 그리고 이 일은 7년이나 계속되었다. <BR> <BR> 이 책은 바로 이러한 노력의 결과물이다. 최재혁 아나운서가 영상을 통해 다 담아내지 못했던 세종에 대한 이야기를 소설가 정도상과 함께 한 권의 책으로 엮은 것이다. 남북한을 오가며 <겨레말큰사전>이라는 통일대국어사전을 만들고 있는 소설가 정도상은 세종대왕과 한글에 대한 이야기를 새로운 관점에서 풀어썼다. <BR> <BR> 특히 두 저자는 역사적 기록에만 의존하지 않았다. 소설가와 아나운서라는 개성 있는 직업적 상상력을 통해 600여 년 전의 풍경을 실감나게 구현해낸 것이다. 또 이 책은 '다르다'에서 출발한다. 즉 '세종이 조선의 다른 왕들과 어떻게 다른가'에 초점을 맞춰 세종의 '다른 내면'을 읽기 위해 노력했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