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카페 가기 좋은 날 (바리스타와 커피 한 잔 하실래요?)

최은희(커피꿈꾸다) 지음 | 들녘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명

14,000원 10% 12,600원
384 | 2014.12.26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커피 문화'를 로스팅하고, '일상의 감성'을 블렌딩한 바리스타가 선사하는 커피와 사람들의 이야기. 저자는 카페를 운영하며 직접 로스팅과 블렌딩, 핸드드립을 하는 바리스타이다. 그녀는 자신의 카페를 찾는 손님들을 적극적으로 맞이한다. 하루에 수십 명, 수백 명의 고객을 맞이하다 보면 카페 문을 열고 들어오는 걸음걸이와 얼굴에서 느껴지는 표정 그리고 주문하는 목소리와 제스처만으로도 추천해줄 커피가 떠오른다. <BR> <BR> 저자는 "맛있는 커피를 먹고 싶으면 당신의 커피를 만들어줄 바리스타에게 당신을 더 많이 보여주라"고 강조한다. 저자는 똑같은 커피는 없다고 단정한다. 어제 마신 커피과 똑같은 원두로 똑같이 로스팅을 하고, 블렌딩을 한다고 해도 미세하게 다른 기온과 습도에 영향을 받는다. 무엇보다 커피를 마시는 사람의 기분과 커피 마실 때의 분위기, 몸 상태에 따라 맛은 확연하게 달라진다. <BR> <BR> 우리가 전혀 생각지 못한 요소에서도 커피의 맛은 영향을 받는 것이다. 때문에 커피가 있는 곳이라면 문화가 조성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다. 저자는 커피의 메뉴에 따른 특성, 역사적 이야기를 아는 것뿐 아니라 커피를 함께 마시는 사람들과의 공감대를 형성할수록 커피는 더욱 맛있어진다고 말한다. <BR> <BR> 이 책은 커피에 대한 특별한 지식이 없어도, 확고한 취향이 없는 사람도 커피를 즐길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하고 있다. 커피의 역사적인 유래에서부터 생두에서 한 잔의 커피가 만들어지기까지의 과정, 커피에 대한 오해, 에스프레소와 카페모카 등 각 커피들의 특성과 제대로 음미하는 방법뿐 아니라 저자가 카페를 운영하며 겪는 일상과 카페를 찾는 이들의 이야기를 읽다 보면 커피가 일상 속 가장 가까운 존재라는 것을 새삼스럽게 깨닫게 된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