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파리 디자인 산책
이선정 지음
나무수
 펴냄
15,000 원
13,5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04쪽 | 2015-05-07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파리라는 도시가 매력적인 이유를 파리지엥의 일상을 통해 본 ‘디자인’에서 찾고 있다. 10년 가까이 파리에서 공부하고 실내 디자이너로 활동한 저자는 파리지엥의 삶 깊숙이 파고든다. 현지에서의 경험과 그 결과로 얻은 관점을 바탕으로 프랑스 디자인의 특징을 설명하고 그 안에 담긴 사회.문화.역사적 의미도 함께 전한다.<BR> <BR> 파리 디자인의 세계로 들어가기에 앞서 저자는 파리라는 도시에 어떻게 접근해야 하는지부터 알려 준다. 먼저 1부 ‘파리지엥의 일상’에서 저자는 파리지엥의 평범한 삶으로 우리를 안내한다. 차, 식사 문화, 디저트, 담배, 서점 등을 통해 타인의 취향을 존중하는 그들의 태도와 그 안에 담긴 디자인 이야기를 펼쳐놓는다.<BR> <BR> 2부 ‘파리, 가장 조화로운 도시’에서는 디자인의 개념을 공간으로 확대해 공공 디자인과 공간 디자인을 다룬다. 무엇보다 사람이 우선이라는 관점을 바탕으로 한 도시 디자인을 살펴보다 보면, 파리지엥이 자신들의 도시를 사랑할 수밖에 없는 이유를 깨닫게 된다. 그리고 사람과 사람, 도시와 자연, 옛것과 새로운 것이 이루는 조화에서 도시 전반에 흐르는 톨레랑스의 가치 또한 느낄 수 있다.<BR> <BR> 마지막 3부 ‘관용이 만들어 낸 프랑스 디자인’에서는 다양성을 존중하고 예술 평등주의를 강조하는 프랑스의 예술 교육과 국가 주도형 정책, 그를 바탕으로 성장한 세계적인 디자이너들 및 고급 브랜드를 소개한다. 자콥+맥파란, 마탈리 크라세, 파트릭 나도, 크리스티앙 보네 등 국내에는 아직 제대로 알려지지 않은 세계적인 디자이너들을 저자가 직접 인터뷰해 담았다.
더보기
목차

파리의 특별한 디자인 이야기
파리를 생각하며

01. 파리지엥의 일상 The Daily Life of Parisian
1-1 파리지엥의 티타임 Parisian Teatime
1-2 그들이 행복한 이유 The Reason They are Happy
1-3 달콤함을 디자인하다 Design the Desserts
1-4 돌아온 흡연실 Comeback of Fumoir
1-5 책장을 넘기며 휴식하다 Relax with Books

02. 파리, 가장 조화로운 도시 Paris, the City of Harmony
2-1 모두를 위한 도시 City for Everyone
2-2 파리가 화려하게 피어나는 계절 The Season Paris becomes Splendid
2-3 또 다른 세상의 발견 Discovery of Another World
2-4 파리의 여유와 아름다움이 흐르는 센 강 Leisurely and Beautiful Seine River
2-5 다시 빛나게 하는 재주 The Gift for Making it Shine Again

03. 관용이 만들어 낸 프랑스 디자인 French Design Influenced Tolerance
3-1 온 국민이 행복한 문화 예술 Cultural Art that Makes All the People Happy
3-2 도시에 포인트 컬러를 찍는 자콥+맥파란 Jakob+Macfarlane, Putting the Pointed Color in the City
3-3 최고의 엄마 그리고 세계적인 디자이너, 마탈리 크라세 Matali Crasset, the Best Mother and Famed Designer
3-4 파리지엥의 초록 사랑 Parisian’s Love for Green
3-5 메종 보네, 장인 정신으로 만든 고급 브랜드 Maison Bonnet, Premium Brand Attained by the Artisans Spirit

파리를 다시 떠올리며

더보기
저자 정보
이선정
숙명여자대학교 환경디자인학과 졸업 후 이공건축 인테리어에서 일하며 국제적으로 이슈가 되었던 상암동 월드컵경기장 내 VIP존 작업에 참여하였다. 이를 계기로 좀 더 넓은 세상을 경험하기 위해 프랑스로 유학을 떠났다. 파리1대학(판테옹 소르본) 석사, ENSCI 석사, EnsadLab을 거치며 디자인 이론과 실무를 고루 수학하고, IKEA와 장미셸 빌 모트 건축 사무소에서 인턴 과정을 수료했다. 이후 DL2A 건축 사무소에서 실내 건축 프로젝트 매니저로 일하며 클럽 메드 리조트, 뉴욕 JFK공항 에어프랑스 라운지, 인천공항 신세계 라운지 등의 대규모 프로젝트와 개인 빌라 설계도 다수 수행했다. 그리고 고급 호텔 설계에서 세계 최고 수준인 피에르이브 로숑 사무실로 옮겨 리츠칼튼, 브리스톨 등 최상급 호텔 인테리어에 참여했다. 꾸준히 우리나라 매체에 글을 기고하며 프랑스의 선진 디자인 정책이나 디자이너, 전시 등의 소식들을 전했다. 현재는 10년의 파리 생활을 정리하고 한국으로 돌아와 서울대학교 박사 과정 중에 있고 숙명여자대학교에 출강하면서 또 다른 꿈을 준비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