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스스로 행복한 사람
랄프 왈도 에머슨 지음
끌레마
 펴냄
13,800 원
12,42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외로울 때
힘들 때
용기가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232쪽 | 2013-01-28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미국 문화의 정신적 기둥을 세운 사상가이자 산문가, 시인인 에머슨의 글 중에서 가장 중요한 대목들, 우리 삶에 대한 본질적인 물음과 그 해답을 가려 묶은 책이다. 각각의 글을 충분히 음미할 수 있도록 부담 없는 분량으로 꼭지를 나누고, 원문에는 없는 제목을 만들어 넣었다. <BR> <BR> 책의 앞부분에는 개인적인 차원에서 실현되는 영혼의 법칙, 즉 자신감과 보상에 대한 내용들을 중심으로 넣었고, 중간에는 사회적인 관계 속에서의 자신의 삶을 조망해볼 수 있도록 정치나 역사, 교육 등의 문제를 다룬 글을, 마지막 부분에는 좀더 형이상학적이고 고차원적인 시각에서 자연과 인간, 영혼과의 관계를 다룬 내용들을 배치했다.
더보기
목차

1장 스스로 주인이 되는 길
재능이란 자기 자신을 믿는 것이다
나를 구원하는 것은 나 자신이다
나를 괴롭히는 힘은 내가 만들어낸 것이다
그대 자신으로 살아라
인간은 홀로 설 수 있고 홀로 서야 한다
그대 안의 작은 거장을 존중하라
스스로 주인이 되는 길
공부가 주는 몇 가지 깨달음
그대의 진짜 운명을 받아들여라
미덕의 힘은 시간이 흐를수록 강해진다
우리는 누구나 세상의 주인공이다
더 중요한 기준
운명을 대하는 바람직한 태도
신에게나 인간에게나 환영받는 사람
어디를 가든 내가 나를 따라다닌다
내가 가장 잘할 수 있는 것을 어떻게 찾을까?
(……)

2장 미루지 말고 오늘을 살아라
인생이라는 신비
어느 멋진 날
무관심의 지혜
세월이 주는 선물
미루지 말고, 오늘을 살아라
평화로운 삶의 비결
행복이라는 선물은 받을 줄 아는 자의 몫이다
지금을 사는 당당함
가까운 것이 먼 것을 설명한다
지금 하는 일이 가장 중요하다
일상이 예언이 될 때
부자의 참된 의미
삶의 초점거리
때가 되면 자연스럽게 이루어진다
관계의 빛이 우리를 살아 있게 한다
그 사람을 아는 법
(……)

3장 참된 만족의 조건
지혜로운 사람은 약점을 힘의 근원으로 만든다
비난이 칭찬보다 안전하다
한쪽을 채우려면 다른 쪽을 비워야 한다
지나침은 모자람을, 모자람은 지나침을 부른다
자연은 독점과 예외를 싫어한다
참된 만족의 조건
우주가 살아 있는 이유
죄와 벌은 같은 줄기에서 자란다
빛을 얻으려면 그림자도 받아들여야 한다
피할 수 없는 삶의 조건
말은 우리의 자화상이다
사랑, 앎, 아름다움에는 결코 제한이 없다
영혼의 성장만이 진정한 이득이다
(……)

4장 자신의 삶을 주 교재로, 책은 주석으로
배우는 자의 조건
생각의 탄생
올바른 책 사용법
창조적인 독서와 창조적인 가르침
생활이 우리의 사전이다
행동하지 않는 것은 비겁한 일이다
슬픈 전도몽상
모든 길은 마음으로 통한다
마차는 발을 무용지물로 만들었다
삶은 한 줄에 꿰인 염주와 같다
사람이 부패하면 언어도 부패한다
언어로는 진리를 모두 담아낼 수 없다
(……)

5장 그저 아는 것이 진리이다
그저 아는 것이 진리이다
스스로 아는 길
인간은 수원이 감추어져 있는 강물과 같다
영혼에 이르는 길
벽이 사라지는 순간
젊음은 어디에서 오는가?
두 개의 저울
영혼의 진보
스스로 행복한 사람
어른이 된다는 것
영혼의 성장은 말을 통해서 드러난다
진짜와 가짜
신은 비겁한 자에게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는다
권위에 바탕 한 신앙은 진정한 신앙이 아니다
우주를 가슴에 품은 사람
(……)

6장 자연은 영혼을 치유하는 병원
자연은 인간의 거울이다
영혼을 치유하는 병원
인간을 신처럼 만들어주는 약
일터이면서 놀이터도 되고, 정원이면서 침대도 되는
아름다운 순환
자연계의 모든 존재는 영혼의 상징이다
자연이라는 경전
농장은 무언의 복음서
자연의 무한한 힘
희극에도 비극에도 어울리는 배경
신의 정원에서
영혼의 대화
숲에서는 습관의 배낭도 내려놓는다
몸과 마음을 위한 약
자연의 계산된 낭비
(……)

더보기
저자 정보
랄프 왈도 에머슨
미국 보스턴 출신(1803.5.25∼1882.4.27)의 시인이자 사상가, 철학자이다. 7대에 걸쳐 성직(聖職)을 이어온 개신교 목사 집안에서 태어나 8세 때 아버지를 여의고 고학으로 하버드 대학 신학부를 졸업했다. 대학 졸업 후 1829년, 반 삼위일체적 개신교회 유니테리언 보스턴 제2교회의 목사가 되었으나, 신앙에 대한 견해 차이로 1832년에 사임했다. 그 후 유럽으로 건너가 활동하면서 당대의 문호인 토마스 칼라일, 워즈워드 등과 교류하였다. 1835년, 귀국한 후로는 청교도의 기독교적 인생관을 비판하면서 편협한 종교적 독단이나 형식주의를 배척하고, 자기를 신뢰하며 인간성을 존중하는 개인주의적 사상을 주장했다. 이를 바탕으로 초월주의 철학 사조를 발전시키는 한편, 메사추세 주 콩코드에 정착하여 저술 활동에 전념했다. 그는 미국 문학 발전의 큰 업적을 남겼을 뿐만 아니라, 미국의 정신을 대표하는 사상가로서 오늘날까지 미국인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저서로는 <자연(Nature)>, <자시론(The Method of Nature)>, <초월주의자(The Transcendentalist)>, <미국 젊은이(The Young American)>, <영국인의 기질(English Traits)>, <브라마(Brahma)>, <나날(The Conduct of Life)>, <오월제(May Day and Other Poems)>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