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내가 본 것을 당신이 알게 됐으면 (전세계에 북한 인권의 참상을 알린 탈북 여대생의 용감한 고백)
박연미 지음
21세기북스
 펴냄
16,000 원
14,4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52쪽 | 2015-11-23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2014년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열린 '세계 젊은 지도자 회의(One Young World Summit)'에서 북한 주민과 탈북자들의 참담한 인권유린을 고발한 직후 세계적 관심을 불러일으키면서 일약 '북한 인권의 아이콘'으로 떠오른 탈북 여대생이 있다. 언니를 찾기 위해 TV 채널A 프로그램 [이제 만나러 갑니다]에 '박예주'라는 가명으로 출연했던 '박연미'다. <BR> <BR> 연설 이후 「워싱턴 포스트」, 「가디언」 등에 '북한 장마당 세대의 의식 변화와 북한 인권 실태'를 알리는 논평을 기고하였고, 다양한 국제회의에서 연설하며 영국 BBC 선정 '올해의 여성 100인'에 이름을 올렸다. 그녀의 이야기는 영화로도 만들어져 개봉을 앞두고 있다. <BR> <BR> 이 책에는 그녀가 직접 보고 경험한 북한의 참상에서부터 인권유린에 노출된 탈북자의 처참한 삶, 인권운동가가 되기까지 23년 동안의 고된 여정이 기록되어 있다. 자유를 위해서라면 그 어떤 위협도 두려워하지 않는 인간의 순수한 용기와 삶에 대한 강렬한 의지가 담겨 있다.
더보기
목차

‘세계 젊은 지도자 회의’ 연설문
시작하며

Part 1 북한, 세상에서 가장 어두운 곳
01. 낮말은 새가 듣고 밤말은 쥐가 듣는다
02. 위험한 역사
03. 제비와 까치
04. 피눈물
05. 경애하는 지도자
06. 꿈의 도시
07. 가장 어두운 밤들
08. 조선을 위한 노래
09. 장마당 세대
10. 중국의 불빛
11. 사라진 언니

Part 2 중국, 죽음도 삶도 없는 곳
12. 어둠의 반대편
13. 악마와의 거래
14. 생일 선물
15. 아버지의 죽음
16. 납치되다
17. 하늘에서 음식이 내린다면
18. 별을 따라서

Part 3 남한, 살기 위해 선택한 곳
19. 자유의 새들
20. 꿈과 악몽
21. 헝그리 마인드
22. 이제 만나러 갑니다
23. 어메이징 그레이스
24. 집에 오다

감사의 말
옮긴이의 말
앨범

더보기
저자 정보
박연미
인권운동가. 동국대학교 경찰행정학과에 재학 중. 1993년 북한 혜산에서 태어나 열세 살 때 탈북에 성공, 2015년 현재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세계 각국을 돌며 북한 인권 회복을 위해 애쓰고 있다. 스물두 살이 되던 2014년 2월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열린 ‘세계 젊은 지도자 회의(One Young World Summit)’에 참석해 북한의 참혹한 실상과 인권유린 사태를 전세계에 고발했다. 이 연설은 언론과 인터넷 SNS를 통해 순식간에 퍼졌고 엄청난 반향을 불러 일으켰다. 이후 수많은 나라에서 미디어 인터뷰와 연설 요청이 이어졌다. 2014년 영국 BBC ‘올해의 여성 100인’에 선정되고 국제 사회에 널리 이름이 알려지자 북한 당국이 공식적인 위협을 가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에 굴복하지 않고 지금도 세계 각국을 돌며 강연, 방송, 칼럼 등을 통해 더욱 열정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그녀의 이야기는 책에 담겨 국내는 물론 미국·영국·독일·프랑스·이탈리아에서 동시 출간됐으며, 〈그들이 보고 있는 동안(While They Watched)〉이라는 제목의 영화로도 만들어져 개봉을 앞두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은애♡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관심없었던 북한 인권에 대해 생각하게 해주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