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가장 뛰어난 중년의 뇌 (뇌과학이 밝혀낸 중년 뇌의 놀라운 능력)
바버라 스트로치 지음
해나무
 펴냄
15,000 원
14,25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32쪽 | 2011-01-24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나이가 들면 뇌도 같이 늙을까? 결코 아니라고 말하는 뇌과학 책이 나왔다. 저자는 뇌과학의 최전선에서 활동하고 있는 연구자들을 만나 ‘중년의 뇌’에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지 집요하게 묻고, 그 연구 결과들을 쉽고 명쾌한 문장으로 전달한다. 즉 중년의 뇌는 신속하게 요점을 이해하며, 젊은 동료들보다 더 빨리 논의의 핵심을 파악한다는 것이다. <BR> <BR> 최첨단 뇌과학은 중년의 뇌가 더 똑똑하고, 더 침착하며, 더 행복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 주장에 많은 중년들이 ‘뇌가 결코 예전처럼 쌩쌩 돌아가지 않는데, 뭔가 잘못된 주장이 아닐까’ 하고 의심할 수 있다. 그러나 “중년의 뇌가 뛰어나다”는 주장은 결코 과장된 주장이 아니다. <BR> <BR> 뇌에 힘이 빠지는 것이 아니라 더 강력해진다는 연구 결과를 도출할 수 있는 원인에는 미엘린의 계속적인 증가, 긍정적인 자극에 더 반응하는 편도의 성향, 뇌의 한쪽만 쓰는 대신 좌뇌, 우뇌를 동시에 사용하는 ‘양측편재화’ 등이다. <BR> <BR> 그렇다면 모든 중년의 뇌가 하나같이 뛰어날까? 뇌과학자들이 공통적으로 언급하는 것 가운데 하나는 바로 ‘편차’다. 자신이 어떻게 뇌를 가꾸느냐에 따라 그 ‘훌륭함’을 오래 유지할 수도 있고 그렇지 않을 수도 있다. ‘중년을 어떻게 보내는가’가 노년 뇌의 능력을 결정한다는 것.<BR> <BR> 어째서 어떤 뇌들은 건강하게 늙는 반면 다른 뇌들은 그렇지 않을까? 뇌과학 분야에서는 교육, 운동, 음식 그리고 뇌 훈련이 어느 정도 도움이 될 것이라는 주장이 설득력을 얻고 있는 중이다. 특히 많은 과학자들이 운동은 뇌의 기능을 향상시킬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 가운데 하나라고 믿고 있다. 마치 운동을 하면 심장이 튼튼해지듯이 운동이 뇌를 튼튼해지도록 한다는 것이다. <BR>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9
바뀌고 있는 중년의 풍경

1장
1장 실세들

내가 미쳐가는 걸까?·29
때로는, 하지만 얻는 것이 잃는 것보다 많다

우리 생애 최고의 뇌·43
약간 더 느리지만, 훨씬 더 훌륭한 뇌

더 밝은 곳·65
나는 더 이상 젊지 않아서 정말 기쁘다

경험, 판단력, 지혜·83
우리는 자신이 무슨 말을 하고 있는지 정말 알고 있을까?

변화하는 중년·101
중년의 위기라는 음모

2장 뇌 안에서 일어나는 일들

시간이 가면서 바뀌는 것들·121
뇌가 처리할 줄 알게 되는 결함들

두 뇌가 한 뇌보다 낫다·151
특히 한 머리 안에서는

여분의 뇌력·169
필요할 때 이용할 수 있는 비축분

3장 더 건강한 뇌

계속 움직여서 기지를 지켜라·197
운동은 뇌를 단련시킨다

생각에 좋은 식품·223
그리고 그 밖의 몇 가지 물질들

뇌 체육관·259
회로를 탄탄하게 다듬기

에필로그·287
더 훌륭하고, 더 긴 삶을 위한 새로운 자리

감사의 글·297
옮긴이의 말·299
참고문헌·302
찾아보기·325

더보기
저자 정보
바버라 스트로치
캘리포니아 버클리 대학교를 졸업하고, 뉴스데이Newsday, 타임스The Times 지에서 과학 및 의학 소식을 담당했으며, 현재 뉴욕 타임스The New York Times에서 의학 및 건강 전문기자로 활동하고 있다. 바버라 스트로치가 총괄한 뉴스데이 특별취재팀은 퓰리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저서로는 뉴욕 타임스 베스트셀러인『십대들의 뇌에서는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나?The Primal Teen』가 있다. 현재 남편과 두 딸과 함께 뉴욕 주 웨스트체스터 카운티에 살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