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책 읽는 여자는 위험하다 (13세기에서 21세기까지 그림을 통해 읽는 독서의 역사)

슈테판 볼만 지음 | 웅진지식하우스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7명

13,800원 10% 13,800원
277 | 2006.1.31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책 읽는 여자'라는 모티브는 많은 화가들이 즐겨 그린 소재 중의 하나였다. 미켈란젤로의 '쿠마이의 무녀', 렘브란트의 '책을 읽고 있는 노파', 베르메르의 '편지를 읽는 푸른 옷의 여인', 빈센트 반 고흐의 '아를의 여인' 등은 널리 알려진 명화들이다. 이 밖에 수많은 예술가들이 책을 읽고 있는 여자들의 모습을 그림으로 남겼다.<BR> <BR> 책을 읽고 있는 여자들이 화가들의 중요한 모티브였음에도, 여자들이 자신이 원하는 것을 당당하게 읽을 수 있는 자유를 갖기까지는 수백 년의 세월이 걸렸다. 책을 통해, 가정이라는 좁은 세계를 상상력과 지식으로 이루어진 무한한 세계와 맞바꿀 수 있는 가능성을 얻게 된 순간, 책이라는 자신만의 공간을 얻게 된 순간부터 여자들은 달라졌다. 현실과 꿈 속을 오가는 그녀들의 시선은 예술가를 유혹하는 은밀한 위험이 되었다.<BR> <BR> 이 책은 '책 읽는 여자'에 매혹되었던 여러 화가들의 그림들을 통해 독서의 역사를 추적한다. 13세기에서 21세기까지, 성경을 든 성녀 마리아에서 <율리시스>를 읽고 있는 마를린 먼로까지, 책을 읽고 있는 여자들의 매력을 그림과 사진을 통해 보여준다. 독서의 역사, 그 중에서 책 읽는 여자의 역사, 여성에 의한 독서의 역사를 섬세한 시각으로 조명했다.<BR> <BR> 미켈란젤로, 렘브란트, 베르메르, 마티스, 고흐, 호퍼 등 유명 화가들이 자기만의 독특한 화풍과 시선으로 포착한 그림이 실려 있다. 시대별로 그림을 수록하고 있어 13세기에서 21세기까지 예술 사조의 변화를 한눈에 볼 수 있다. <천.천.히 그림 읽기>(조이한.진중권 지음), <위험한 그림의 미술사>의 저자 조이한과 전문 번역가 김정근이 번역과 함께 '독서의 역사'를 개략적으로 살펴보는 글을 덧붙였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