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마우스드라이버 크로니클 (기업가의 삶에 첫 도전하는 워튼스쿨 두 청년의 파란만장한 어드벤쳐 스토리)
존 러스크 외 1명 지음
럭스미디어
 펴냄
16,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골프채
#창업
376쪽 | 2012-07-26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USA Today가 극찬한 아마존 장기 베스트셀러이자 안철수 교수가 권독하였던 ‘기업가정신을 위한 좋은 책’ 세 권 중 그 두 번째 책으로, 실수와 실패의 혼돈을 극복하고 열정으로 꿈을 좇는 이 시대 청년들을 위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BR> <BR> 이 책의 저자인 존 러스크와 카일 해리슨은 배고픈 대학원생의 전형적인 모습이었지만 각자 누구나 부러워할 만한 곳에서 입사 제의를 받는다. 하지만 그들은 모든 입사 제의를 거절한 후, 친구와 가족에게 돈을 빌리고 카드 대출을 받아서 회사를 차린다.<BR> <BR> 이 책은 어느 봄날, 왜 그들이 미래가 보장된 확실한 기회를 제쳐두고 어려운 길을 선택했는지에 관해 담담하게 써내려간다. 그들은 회사에서 일어나는 일을 계속해서 기록했다. 주로 기업가의 실제 일상이 어떠한지에 대해 썼는데, 제품기획, 개발, 디자인은 물론 유통, 마케팅, 재무와 조직경영 등 그 어느 것도 녹록치 않음을 발견하며 대처하는 과정을 세심하게 기록했다.<BR> <BR> 일기 형식의 이 글은 몇 달 후부터 짤막한 소식지의 형식으로 바뀌었다. 여기에 ≪마우스드라이버 인사이더MouseDriver Insider≫라는 이름을 붙여 가족과 동창, 그리고 친구들에게 이메일을 보냈는데, 놀랍게도 꽤 인기를 끌었다. 그리하여 결국 한 권의 책으로 만들어졌다. 수많은 실수와 실패를 미화하지 않고 담담하고 진솔하게 고백한다는 것이 어려운 일임을 잘 알기에 이 책이 주는 생동감은 더욱 크다.<BR> <BR> <embed src='http://www.onbooktv.co.kr/upfiles/file/newbook/2038508789_1eb70b59_465-14.wmv' width="480" height="320" loop='-1' autostart='true'></embed><BR>
더보기
목차

추천사
역자 서문
프롤로그

새로운 시작
세계정복을 위한 우리의 계획
젊은이여, 서쪽으로 가라
마우스 만들기 참 어렵다
우리의 첫 번째, 두 번째 생각들
어둠, 어둠, 어둠, 어둠
오, 주님 감사합니다. 드디어 매출을 올렸습니다
왜키 월 워커 씨를 찾아서
전부 우리가 해야 하나?
저자본 사업의 기술
슈퍼볼 선데이
올랜도에 가다
그럼요. 물론 ‘맥’에서 사용할 수 있죠
남의 불행은 우리의 행복
보상을 받다
억지로 정장을 입다
안마시술소, 인터뷰, 변호사, 1일 촬영, 그리고 도박빚
완전한 원

에필로그
역자의 수강 노트

더보기
저자 정보
존 러스크 외 1명
국제적 회계법인 언스트 앤 영(Ernst & Young)의 정보기술그룹(Information Technology Group)에서 경영 컨설턴트로서 4년 동안 활동하였다. 1997년 워튼스쿨에 진학하여 카일 해리슨을 만났다. 카일과 함께 플래티넘 콘셉트(Platinum Concepts, Inc.)라는 기술 소비재 전문 제조 회사를 창업하였다.
더보기
남긴 글 3
박학식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창업에 도움되는 책
더보기
moon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골프채 중 하나인 드라이버처럼 생긴 마우스로 창업을 한 와튼스쿨 졸업생 이야기!
더보기
지연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창업을 꿈꾼다면 꼭 한번 읽어봐야 하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