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미지의 섬 (주제 사라마구 철학동화)
주제 사라마구 지음
위즈덤하우스
 펴냄
8,8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용기가 필요할 때
심심할 때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사랑
#우화
#운명
#위로
#인연
114쪽 | 2007-11-06
분량 얇은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1997년, 주제 사라마구가 노벨문학상을 수상(1998년)하기 직전에 발표된 이 작품은, 미지의 섬을 찾아 떠나려는 한 남자의 이야기를 그린다. 왕에게서 한 척의 배를 구한 남자는 그 누구도 존재의 가능성을 믿지 않는, 아직 아무도 발견하지 못한 섬을 찾아 항해를 시작하려 한다. 그를 따라나선 것은 왕궁의 한 청소부 여인 뿐.<BR> <BR> 국내에서 2000년 출간된 영문판 번역서(큰나무 출판사)에 해설을 썼던 송필환 교수가, 포르투갈어로 된 원문을 우리말로 옮겨 새롭게 선보인다. 주제 사라마구의 글은 구두법을 무시한 채 쉼표와 마침표만을 사용하는 독특한 형식으로 유명한데, 이 번역본에서는 독자의 이해를 위해 대화체의 행을 구분하고 삽화도 함께 실었다.
더보기
목차

chapter 1. 문을 두드리다
chapter 2. 꿈 속으로 떠나는 항해
chapter 3. 미지의 섬

옮긴이의 말 - 모른다는 것의 가치

더보기
저자 정보
주제 사라마구
1922년 포르투갈에서 가난한 농부의 아들로 태어나 용접공으로 사회생활을 시작한 사라마구는 1947년 『죄악의 땅』을 발표하면서 창작 활동을 시작했다. 그러나 그후 19년간 단 한 편의 소설도 쓰지 않고 공산당 활동에만 전념하다가, 1968년 시집 『가능한 시』를 펴낸 후에야 문단의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사라마구 문학의 전성기를 연 작품은 1982년 작 『수도원의 비망록』으로, 그는 이 작품으로 유럽 최고의 작가로 떠올랐으며 1998년에는 노벨문학상을 수상했다. 마르케스, 보르헤스와 함께 20세기 세계문학의 거장으로 꼽히는 사라마구는 환상적 리얼리즘 안에서도 개인과 역사, 현실과 허구를 가로지르며 우화적 비유와 신랄한 풍자, 경계 없는 상상력으로 자신만의 독특한 문학세계를 구축해 왔다. 나이가 무색할 만큼 왕성한 창작 활동으로 세계의 수많은 작가를 고무하고 독자를 매료시키며 작가정신의 살아 있는 표본으로 불리던 작가는 2010년 여든일곱의 나이로 타계했다.
더보기
남긴 글 2
Lucy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모른다는 것, 알지 못한다는 것. 이 무한한 가치에 어찌 매혹당하지 않을 것인가! / 우리의 운명도 종종 이럴 때가 있다. 항상 우리 뒤에 따라다니다가, 이젠 끝났어. 알 게 뭐야. 어차피 마찬가진데 뭘, 이라고 체념하며 중얼거릴 때, 운명이 우리의 어깨를 감싸며 위로하는 것처럼 말이다.
더보기
가가책방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주제 사라마구를 아세요? 떠나야만 발견할 수 있는 것도 있다는 흔하지만 쉽지 않은 이야기.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