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스칼렛 (마리사 마이어 장편소설)
마리사 마이어 지음
북로드
 펴냄
13,8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524쪽 | 2013-11-22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퍼블리셔스 위클리, 아마존닷컴, 굿리즈 등에서 2012년 최고의 책으로 선정한 작품으로, '루나 크로니클' 시리즈의 두 번째 책이다. 작가 마리사 마이어는 누구나 익히 알고 있는 유명한 동화들을 소재로 자신만의 독창적인 세계를 선보인다.<BR> <BR> 프랑스의 한 농장에서 할머니와 토마토를 키우며 살아가던 소녀 스칼렛. 어느 날 갑자기 유일한 가족이나 마찬가지였던 할머니가 실종되면서, 소박하고 평범한 일상이 이어질 줄로만 알았던 스칼렛의 삶은 크게 바뀌고 만다. 아무리 수소문해도 묘연하기만 한 할머니의 행방 때문에 불안한 나날을 보내고 있던 스칼렛 앞에 나타난 정체를 알 수 없는 소년 '울프'. <BR> <BR> 낯선 외모와 엄청난 힘, 하지만 왠지 모를 위험한 매력을 가진 울프를 스칼렛은 불길한 예감에 멀리 하려 하지만, 그 앞에만 서면 왠지 모르게 자꾸 냉정함을 잃고 만다. 울프는 의도를 밝히지 않은 채 점점 접근해오고, 스칼렛은 그가 사라진 할머니에 대해 뭔가 알고 있다는 느낌을 받는다.<BR> <BR> 한편, 전 우주를 떠들썩하게 한 희대의 범죄자 '신더'에 대한 이야기가 연일 뉴스를 장식한다. 모든 지구인이 비난하는 범죄자인 신더에게 스칼렛은 왠지 모를 연민을 느끼는데…
더보기
저자 정보
마리사 마이어
1984년 미국 워싱턴 주 터코마에서 태어났다. 그녀가 태어나 처음 내뱉은 단어 중 하나는 ‘이야기’였다. 그 후로 수많은 이야기를 보고, 듣고, 읽으며 자란 마리사 마이어는 열네 살 때 쓴 <세일러 문> 팬픽션을 시작으로 이야기를 만들어내는 일과 사랑에 빠지게 되었다. 대학교 졸업 후 출판사에서 편집자로 일하기 시작한 그녀는 애니메이션, 영화 등 다양한 장르의 창작 활동을 계속하던 중 2012년 루나 크로니클 시리즈의 첫 번째 작품인 『신더』를 발표하면서 작가로 데뷔했다. 『신더』는 그 독창적인 세계관과 매력적인 주인공, 가슴 설레는 로맨스로 인해 전 세계 독자들의 폭발적인 사랑과 호평을 얻었고, 이후 『스칼렛』과 『크레스』, 『윈터』에 이르기까지 그 인기를 이어가면서 단숨에 미국에서 가장 주목받는 젊은 작가로 자리를 잡았다. 현재 마리사 마이어는 남편과 고양이 세 마리와 함께 고향인 터코마에서 생활하며 새로운 이야기를 구상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8
@-@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6달 전
1권 신더를 읽을때까지만해도 전개가 너무 답답하고 어떻게 결말이 날까 생각을 많이 하였는데 스칼렛에서는 1권에서 못한 이야기가 점점 풀리고 로맨스도 더 해져서 재밌게 읽을 수 있었다.
더보기
새롬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9달 전
첫 번째 책인 신더와 연결되는 두 번째 책. 내용이 신더와 이어지는 내용과 스칼렛에 대한 이야기이다. 왔다 갔다 이야기가 나오지만 집중은 잘되고 4시간 정도 걸쳐 읽었다. 다음 책이 어떤 내용으로 이어질지 더욱 궁금하고 신더는 어떻게 판단을 하여 행동할지 울프와 스칼렛은 어떻게 될지 궁금하다. 다음 책을 읽지 않을 수가 없다😂😂
더보기
김서현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년 전
루나 크로니클 시리즈의 두번째 작품이다. 신더에 이어서 스칼렛도 다음 책이 궁금해지게 만들었다. 굉장히 여러모로 흥미로운 책이다. 마지막으로 울프같은 남자친구 생기면 참 좋겠다 ㅎ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