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강산무진
김훈 지음
문학동네
 펴냄
14,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용기가 필요할 때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381쪽 | 2006-04-17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칼의 노래>의 작가 김훈의 첫 번째 소설집. 2003년 여름부터 2006년 봄 사이에 쓴 단편들을 묶었다. 첫 단편이자 이상문학상 수상작인 '화장', 2005년 황순원 문학상을 수상한 '언니의 폐경'을 포함하여 모두 여덟 편의 소설이 수록되었다.<BR> <BR> '화장', '강산무진', '언니의 폐경' 등에 등장하는 대기업 임원이나 '배웅'의 택시기사, '항로표지'의 등대장, '고향의 그림자'의 선원과 형사, 챔피언에 도전하는 복서('머나먼 속세') 등 여덟 편의 소설에 제각각 다르게 설정되어 있는 전문적인 직업 세계의 다양함과, 그에 대한 정밀하고 적확한 묘사가 돋보인다.<BR> <BR> <빗살무늬토기의 추억>, <칼의 노래>, <현의 노래> 등 작가가 앞서 발표한 장편들이 주로 고대와 역사를 배경으로 했던 것과 달리, <강산무진>에 실린 단편들은 당대를 대상으로 한 소설적 상상력을 보여준다.<BR> <BR> 표제작 '강산무진'은 말기암 판정을 받고 주변을 정리해 나가는 한 의류회사 중역의 이야기로, '강산무진'이란 제목은 조선후기 화가 이인문이 그린, 가로 길이 팔 미터가 넘는 산수화 '강산무진도'에서 따온 것이다.
더보기
목차

배웅
화장
항로표지

고향의 그림자
언니의 폐경
머나먼 속세
강산무진

해설 : 세속 도시의 네안데르탈인 / 신수정
작가의 말

더보기
저자 정보
김훈
1948년 서울에서 태어났다. 고려대 영문학과 중퇴 후 《한국일보》에서 신문기자 생활을 시작했다. 《시사저널》《한겨레신문》 등에서도 일했다. 신문사 퇴사 후 전업 소설가로 살아왔다. 지은 책으로는 장편소설 『빗살무늬토기의 추억』『칼의 노래』『현의 노래』『개』『내 젊은 날의 숲』『공무도하』『남한산성』『흑산』, 소설집 『강산무진』이 있고, 에세이 『내가 읽은 책과 세상』 『선택과 옹호』 『풍경과 상처』『자전거 여행』과 『문학기행 1, 2』(공저) 등이 있다. 동인문학상, 이상문학상, 황순원문학상, 대산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칼의 노래』는 드라마로 제작되었고, 『현의 노래』는 국악극으로 공연되었다. 단편소설 「화장」이 영화로 만들어져 개봉되었다. 2017년 현재 『남한산성』이 영화로 만들어지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4
DH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년 전
삶은 왜 항상 아프고 아플까??
더보기
조상호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년 전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 아프다. 그리고 담담한 죽음.
더보기
길성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년 전
단편 8편이 수록된 김훈의 첫 소설집. 그의 작품은 자극적이지 않다. 문체가 간결하고 담백하다. 언뜻 심심하고 지루할 정도다. 그러나 평양냉면 먹듯 감각을 집중해 문장을 읽어보자. 깊은 풍미가 스멀스멀 올라온다. 다 읽은 뒤엔 금새 다른 작품을 찾는다. 김훈의 매력이다. ‘화장’과 ‘언니의 폐경’을 재밌게 읽었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