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어차피 레이스는 길다 (마흔을 준비하는 100일의 휴가)
나영석 지음
문학동네
 펴냄
14,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44쪽 | 2012-12-03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1박 2일]을 만든 나영석 피디의 첫 에세이. 인생에 대한 큰 고민을 안고 떠난 아이슬란드, 그 좌충우돌 여행기와 그 길에서 돌아보는 국민프로그램 [1박 2일]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꼬리에 꼬리를 물고 교차하는, 그야말로 리얼버라이어티한 에세이다.
더보기
목차

들어가는 글 어차피 우리의 레이스는 길다

끝났다 아니 안 끝났다
5년 전 〈1박 2일〉은 이렇게 시작되었다
재미를 발명 아니 발견하는 순간
어디로 가는 게 뭐가 중요해?
아무도 예상 못한 6밀리 카메라의 대활약
아날로그 인간의 스스로 해결하는 첫 여행
첫 방송 시청률 두 자리로 올라서다
뉴욕 그리고 아이슬란드
비극과 희극 사이를 오갔던 첫해
아무도 안 가는 나라 아이슬란드로
첫인상은 비와 돌풍과 우박의 쓰리콤보
강호동이라는 사람이 궁금해졌던 이유
렌터카로 떠나는 아이슬란드 시골투어
강호동이 공을 돌리기 시작했다
피디의 등장 그리고 사라진 명한이 형
언제든 힘들 때 열어볼 기억 하나
신화를 써내려가는 황홀한 나날
세상에서 가장 순수한 위스키 온더록
김C는 왜 갑자기 떠났을까
기대는 실망으로 실망은 분노로 번지는 밤
그래서 나는 누구인가
어제의 시련은 오늘의 오로라를 위한 전주곡
나영석이 나피디가 된 사연
날씨의 신神 인포메이션센터에 강림하다
엄마, 나… 그냥 고향으로 돌아갈까?
오로라 이번 여행 최고의 복불복
나는 그저 한 사람 몫의 피디가 되고 싶었다
그분이 오셨다 이번엔 틀림없이
내 인생의 오로라
빛나고 있다 늘 그래왔다는 듯이
성공이란 놈의 그림자 참 길고도 어둡구나
오로라는 가슴속에 두 발은 다시 땅 위에

나가는 글 다음 행선지는 결국 내가 정해야 하는 것

더보기
저자 정보
나영석
2001년 KBS 27기 공채 프로듀서로 입사. <산장미팅 장미의 전쟁>으로 데뷔. <출발 드림팀> <여걸 파이브> <여걸 식스> <1박 2일>로 야생 버라이어티 시대를 열었다. 2013년 tv N으로 이적. <꽃보다 시리즈>와 <삼시세끼 시리즈> 연출.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