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학생가의 살인
히가시노 게이고 지음
재인
 펴냄
16,8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572쪽 | 2014-08-06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일본 추리 작가 협회상 장편 부문 후보에 오른 히가시노 게이고 본격 미스터리 소설. 퇴락해가는 대학가에서 벌어지는 연쇄 살인을 배경으로, 방황하는 청년의 성장기를 아름답게 묘사한 작품으로, 오늘날 '일본 미스터리 소설의 제왕'이라는 타이틀을 얻기까지 그 도화선이 됐다고 할 수 있는 서른 살 전후 청년 히가시노 게이고의 진면목을 보여 준다. <BR> <BR> 주인공 고헤이는 대학졸업 후 자신이 다니던 대학가의 당구장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며 지내는, 이른바 '모라토리움 프리터(기성사회에 편입되지 못한 채 일정한 직업 없이 아르바이트를 하며 자유로운 생활을 누리고 있는 젊은이를 가리키는 말)'. 그가 일하는 곳은 한때 번화했지만 대학 정문이 이전하는 바람에 몰락하게 된 구(舊)대학가다. <BR> <BR> 이곳에서 연쇄살인 사건이 일어난다. 첫 희생자는 고헤이가 일하는 당구장의 동료 직원. 그는 평소 입버릇처럼 '이 거리가 싫다'고 말하면서도 정작 그곳을 떠나지 못하고 서성이던 수수께끼 같은 인물로, 전직 전자회사 연구원이다. 이 살인사건의 여파가 채 가시기도 전에 이번에는 고헤이와 동거중인 애인 히로미가 아파트 엘리베이터에서 사체로 발견된다. 이 사건은 이른바 외부와 모든 것이 단절된 채 벌어진 '밀실살인'. 고헤이는 주변 인물이 잇따라 피살되자 직접 범인 추적에 나서는데…
더보기
목차

1장 수태, 허슬러, 그리고 살인
2장 여동생, 형사, 그리고 밀실
3장 크리스마스트리, 브레이크 샷, 그리고 가죽 재킷의 사나이
4장 수수께끼 풀이, 대결, 그리고 역전
5장 묘원, 성당, 그리고 안녕
해설 진보 히로히사

더보기
저자 정보
히가시노 게이고
일본 최고의 베스트셀러 작가. 1958년 오사카 출생. 오사카 부립 대학 졸업 후 엔지니어로 일했다. 1985년 《방과 후》로 제31회 에도가와 란포 상을 수상하면서 작가로 데뷔하였다. 1999년 《비밀》로 제52회 일본추리작가협회상, 2006년 《용의자 X의 헌신》으로 제134회 나오키상과 제6회 본격미스터리대상 소설부문상, 2012년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으로 제7회 중앙공론문예상을 수상하였다. 주요 작품으로는 《라플라스의 마녀》, 《가면산장 살인사건》, 《몽환화》, 《위험한 비너스》 등이 있다. 또한 스노보드를 즐기는 겨울 스포츠 마니아로 이른바 ‘설산 시리즈’로 불리는 스키장과 겨울 스포츠를 소재로 한 연작을 발표했다. 본 작품인 《눈보라 체이스》는 《백은의 잭》, 《질풍론도》에 이은 설산 시리즈의 3번째 작품으로 시리즈 중 가장 재미있고 속도감 있는 경쾌한 미스터리물이다.
더보기
남긴 글 3
두드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주 전
20201011 게이고의 초기 작품. 오랜만에 읽어본 본격 미스테리라 재미있었음. 항상 히가시노 센세 작품은 손을 놓지 않게하는 흡입력이 있음. 전반적으로 무난하고 재미있는 작품.
더보기
최은정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가면산장 다음 읽었다. 나에게는 스토리 전개가 빠른 가면산장보다 인물 구성이 조금 더 구체적이고 궁금한 복선을 계속 깔아주다 반전의 반전을 주는 학생가의 살인이 좀 더 재미있었다.
더보기
빛날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모든 작품에서 중박은 친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