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떠난다 쓴다 남긴다 (여행 작가의 모든 것)
루이스 퍼윈 조벨 외 1명 지음
푸른숲
 펴냄
12,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50쪽 | 2011-07-15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여행 준비부터, 글쓰기, 출판까지 프로 여행 작가를 위한 모든 것이 담긴 책이다. 1984년 미국에서 초판이 발행된 이후 개정을 거듭하며 스테디셀러로 읽히고 있으며, 세계 86개국의 도서관에 소장되었을 만큼 여행 글쓰기 분야의 최고의 책으로 꼽힌다. <BR> <BR> 여행이 주는 즐거움을 그대로 간직하면서 자신의 경험을 출판하여 독자들을 만날 수 있기까지의 과정을 자세히 그리고 있으며, 실용적인 팁을 총망라했다. 현직 여행 작가들이 여행 전 준비부터 자료 수집, 관찰의 포인트, 사진 촬영, 글쓰기, 편집자와의 대면, 출판 그리고 전문 여행 작가라는 직업을 가지고 살아가면서 마주치는 문제들에 대해 전 방위적인 조언을 아끼지 않는다. <BR> <BR> 이 책에서 소개하는 과정들을 성실히 따라간다면, 여행 작가를 지망하는 사람들은 물론이거니와 이미 여행 작가로서 첫 발을 뗀 사람들, 성공적인 작가이면서 여행기에도 도전해보고 싶은 이들 모두가 성공적인 커리어 관리법과 자신의 색깔이 담긴 구체적인 글쓰기 방법을 익힐 수 있을 것이다.
더보기
목차

들어가며

1부 떠난다
여행 작가는 어떤 사람들인가?
'그곳에 가는 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
'여행 작가'로 떠나는 여행 계획
무엇을 챙겨서 떠날까?
어디를 가고, 무엇을 보아야 할까?

2부 쓴다
여행 작가는 무엇을 쓰는가?
여행의 기억을 정리하는 법
단 한명의 독자에서 출발하라
인터뷰, 내가 본 것만으로는 부족하다
스토리를 완벽하게 만들어주는 사진 활용법
여행기, 이렇게만 쓰면 성공한다

3부 남긴다
어디에 내 글이 실리게 될까?
내 글의 첫 독자, 편집자를 사로잡는 방법
최고의 원고 제안서를 쓰는 기술
독자들은 어떤 여행기를 원하는가?

더보기
저자 정보
루이스 퍼윈 조벨 외 1명
스탠포드대학교에서 커뮤니케이션학과 석사 학위를 받았다. 세계 모든 대륙을 여행했으며 수많은 여행기를 썼고, 30여 년간 미 전역 교육기관에서 여행 관련 글쓰기를 가르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스티브-포토그래퍼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여행 작가가 될 수 있다고 믿는다면, 될 수 있다. 수첩과 노트북, 또 녹음기와 카메라를 늘 가지고 다니자. 주머니에는 명함을 꼭 챙겨라. 다음 여행이 시작되면, 모든 준비가 다 된 것이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