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뱀파이어의 마법 (네 번째 이야기)
피트 존슨 지음
가람어린이
 펴냄
11,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32쪽 | 2014-06-1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벽장 속의 도서관 시리즈 5권. 매력 덩어리 반-뱀파이어 소년 마르크스의 송곳니처럼 뾰족한 사춘기, 그 네 번째 이야기. 반-뱀파이어들 중에서 극소수에게만 나타난다는 특별한 힘을 지니게 된 마르크스가 더 이상 그 힘을 쓸 수 없게 되고, 의문의 교통사고로 기억을 잃게 되면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게다가 마르크스는 뱀파이어에 빠진 소녀 탈룰라를 보며 두근두근 사랑의 감정을 키웠던 것까지 모조리 잊어버린다.<BR> <BR> 마르크스의 기억을 되돌리기 위해 혼자 고군분투하던 탈룰라는 과거 마르크스와 함께 무찔렀던 사악한 뱀파이어가 다시 마을에 돌아왔다고 의심하며 그 뒤를 쫓기 시작한다. 그러던 중 마을에서 벌어지고 있는 사악한 계획과 그 뒤에 도사린 무시무시한 마법을 맞닥뜨리게 된다. 힘을 잃어버린 영웅 마르크스와, 새로운 힘에 눈을 뜨기 시작한 탈룰라. 그 둘이 이번에도 멋지게 짝을 이뤄 위기에 빠진 마을을 구해 낼 수 있을까?
더보기
목차

깜짝 방문
기억 상실
뱀파이어의 부름
어둠 속의 그림자
돌아온 뱀파이어
도와줘!
적의 귀환
함정
막다른 골목
귀인
마법을 쓰다
문제가 생겼어
마법에 걸린 인형
심한 장난
돌아온 기억
놀라운 사실
뜻밖의 선물
가장 소중한 재산
끔찍한 선물
기습 공격
사라진 힘
검은 번개
탈룰라가 뭘 한 거지?
나쁜 소식
발견
보면 안 되는 편지

더보기
저자 정보
피트 존슨
1965년 잉글랜드 윈체스터에서 태어난 피트 존슨은, 50권이 넘는 어린이책을 썼으며 영화비평가로도 활동했다. 그가 어릴 때 좋아했던 책은 《101마리 달마시안》인데, 그에게 작가가 되어보라고 처음으로 격려한 사람이 바로 그 책의 작가 도디 스미스다. 피트 존슨은 라디오 작가로 일을 시작했고, 후에 교사 일을 시작했다. 교실 현장에서 얻은 경험을 토대로 어린이들을 위한 첫 번째 책을 쓴 후로, 지금까지도 어린이 독자들로부터 이야깃거리들을 얻고 있다. 피트 존슨은 아침 8시가 되면 글을 쓰기 시작하며, 아이디어가 막히면 오래도록 산책을 한다. 어딜 가든 메모장을 꼭 지니고 다니는데, 기발한 생각은 예고 없이 불쑥 튀어나오기 때문이라고 한다. 베스트셀러 《엄마아빠 길들이기》를 포함해 이미 40권이 넘는 책을 쓴 저자인 피트 존슨은 <Young Telegraph Award> <the Brilliant Book Award> 를 포함해 여러 상을 수상했으며, 그의 책은 23개 언어로 번역 출간되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