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델 문도 (제12회 사계절문학상 대상 수상작,최상희 소설집)
최상희 지음
사계절
 펴냄
10,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60쪽 | 2014-08-29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사계절 1318 문고 시리즈 94권. 제12회 사계절문학상 대상 수상작. 스페인어로 ‘세상 어딘가’를 의미하는 제목처럼 아홉 편의 다채로운 단편이 실려 있다. 최상희 작가는 청소년소설에 등장하는 반복적인 일상을 뛰어넘어, 그 어떤 작품에서도 만나지 못했던 삶의 풍경을 담아낸다. 살면서 겪어 나가는 사랑, 그리움, 행복, 연민, 상실과 기억이 이야기마다 촘촘히 들어서 있다.<BR> <BR> 작가는 청소년소설에 등장하는 반복적인 일상의 동선을 폴짝 뛰어넘어, 이야기 공간을 무한히 확장해 간다. 여행 작가이기도 한 개인적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뿐 아니라 이탈리아, 프랑스, 인도, 영국, 호주 등지를 살아가는 청소년들의 모습을 그려 낸 것이다. 세상 어디에나 존재하는 아이들이지만, 그 어떤 작품에서도 쉽게 만날 수 없었던 삶의 풍경이다.<BR> <BR> 지구 반대편, 세상 어딘가를 떠도는 누군가의 이야기지만 어쩌면 이것은 나와 너, 우리 모두의 이야기이다. 한 편 한 편 읽는 동안 우리는 여행하듯 꿈꾸듯 묘한 기분에 젖어 들고, 잊고 있던 기억과 마주하기도 한다. 무엇보다, 세상을 향한 작가의 깊이 있는 통찰은 간결하면서도 세련된 문장 속에서 진한 울림을 전한다.
더보기
목차

붕대를 한 남자 / 노 프라블럼 / 내기 / 페이퍼컷 / missing / 기적 소리 / 필름 / 무대륙의 소년 / 시튀스테쿰

더보기
저자 정보
최상희
『그냥, 컬링』으로 2011년 비룡소 블루픽션상을, 『델 문도』로 2014년 사계절문학상을 수상했다. 『바다, 소녀 혹은 키스』로 2016년 대산창작기금을 받았다. 그 밖에 청소년소설 『옥탑방 슈퍼스타』, 『명탐정의 아들』, 『칸트의 집』, 『안드로메다의 아이들』 등과 여행서 『다시, 제주』, 『오키나와 반할지도』, 『북유럽 반할지도』 등을 썼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