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편지 (이정하 대표시)
이정하 지음
책만드는집
 펴냄
10,000 원
9,0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127쪽 | 2012-02-01
분량 얇은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감성시인 이정하의 대표시 77편을 엮어낸 시선집. 사랑의 기쁨과 이별의 아픔, 고독 등 사랑에 대한 절절한 노래를 감각적이며 상큼한 언어로 아름답게 표현해 수백만 독자의 가슴을 울렸던 이정하 시인. '한 사람을 사랑했네', '그대 굳이 사랑하지 않아도 좋다' 등 독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대표작만을 엄선하여 실었다. <BR> <BR> 시집은 4개의 이야기로 구성되어 있다. '왼손잡이 사랑'에서는 지고지순하며 순정적인 사랑에 대한 외로움과 슬픔을, '어떤 하루'에서는 사랑 그 주위를 서성거리는 우리의 발걸음을 담아냈다. '오후 2시의 카페'의 이야기는 사랑의 가슴 아픔을 담아내며, 마지막 이야기 '다시, 봄'에서는 사랑 후에 남은 안타까움과 깨달음에 대해 고백한다.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하나 왼손잡이 사랑
그대 굳이 사랑하지 않아도 좋다
사랑의 우화
한 사람을 사랑했네-序
한 사람을 사랑했네 1
한 사람을 사랑했네 2
한 사람을 사랑했네 3
한 사람을 사랑했네 4
사랑의 이율배반
가끔은 비 오는 간이역에서 은사시나무가 되고 싶었다
사랑이 내 삶의……
새벽안개
한 사람
바람 속을 걷는 법 1
바람 속을 걷는 법 2
바람 속을 걷는 법 3
허수아비 1
너의 모습
길의 노래

둘 어떤 하루

별 1
별 8
사랑
사랑은 1
사랑은 2
촛불
내 가슴 한쪽에

섬 2
진실로 그를 사랑한다면
그저 그렇게
낮고 깊게
고슴도치 사랑
길 위에서
물길
기다림의 나무
내가 당신을 사랑하는 것은

셋 오후 2시의 카페
별에게 묻다
창문과 달빛
조용히 손을 내밀었을 때
기원
가시
나무와 잎새
자물쇠
눈 오는 날
카페에서
기다리는 이유
봄은 왔는데
눈물
떠나려는 사람은 강물에 띄워 보내자
밤새 2
밤새 3
복사꽃
가로등
한밤에서 새벽까지
사랑의 우화 2
추억, 오래도록 아픔

넷 다시, 봄
사랑의 방식
그대 다시 돌아오리라
사랑이 왜 아픈지
동행
사랑해서 외로웠다
바람막이
그대가 생각났습니다
꽃이 피기까지
난 너에게
그런 날이 또 있었습니다
사랑이라는 이름의 종이배
떠나간 것들은 다시 오지 않는다
욕심
사랑이라는 이름의 길
길을 가다가
유성
이 아침
꽃잎의 사랑
슬픈 나무
그 겨울
별이 지다

더보기
저자 정보
이정하
대구에서 태어나 원광대학교 국문학과를 졸업했다. 사랑 때문에 밤잠을 설쳐본 사람이라면 한 번쯤 그의 시를 읽고 눈시울을 적신 적이 있을 것이다. 시집 『너는 눈부시지만 나는 눈물겹다』 『그대 굳이 사랑하지 않아도 좋다』 『한 사람을 사랑했네』 『혼자 사랑한다는 것은』 『사랑해서 외로웠네』, 산문집 『우리 사는 동안에 1ㆍ2』 『소망은 내 지친 등을 떠미네』 『사랑하지 않아야 할 사람을 사랑하고 있다면』 『돌아가고 싶은 날들의 풍경』 『불쑥 너의 기억이』, 장편소설 『나비지뢰』 등 다수의 저서를 출간했다.
더보기
남긴 글 1
깨비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너는 눈부시지만 나는 눈물겹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