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기다리는 시간이 너무 긴 이들에게
길고 지루한 시간을 흥미진진하게 바꿔주는 책

뉴욕 미스터리
메리 히긴스 클라크 외 16명 지음
북로드
 펴냄
13,800 원
12,42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미스터리
#심심타파
#추리
#추리소설
448쪽 | 2016-01-29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에드거 앨런 포, 트루먼 커포티, 대실 해밋이 범죄를 창조하던 곳, 네로 울프와 엘러리 퀸, 파일로 밴스가 사건을 해결하던 곳, 그리고 미국추리소설가협회(MWA, Mystery Writers of America)가 첫발을 내딛던 곳, 뉴욕. MWA가 창립 70주년을 맞아 미스터리의 도시 뉴욕을 배경으로 하는 추리소설 앤솔러지를 펴냈다. <BR> <BR> 협회 그랜드마스터이자 '서스펜스의 여왕' 메리 히긴스 클라크가 엮고, 잭 리처 시리즈의 리 차일드, <채텀 스쿨 어페어>로 잘 알려진 토머스 H. 쿡, 링컨 라임 시리즈의 제프리 디버 등 당대 최고의 미스터리 작가 17명이 뉴욕의 상징적 장소들을 하나씩 골라 이야기를 풀었다. <BR> <BR> 차이나타운과 할렘에서부터 월 스트리트와 센트럴 파크까지, 그리니치 빌리지와 첼시부터 타임스 스퀘어와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까지, 뉴욕의 골목골목을 누비는 인물들을 따라가다 보면 어느새 1940년대와 2010년대의 브로드웨이를 오가고, 그리니치 빌리지의 어느 빵집에 들러 비스코티를 맛보고, 플랫아이언 빌딩에서 에드워드 호퍼의 그림을 떠올리는 자신을 발견하게 될지도 모른다.
더보기
목차

서문 |메리 히긴스 클라크
협회에서 보내는 말
플랫아이언 빌딩 |리 차일드 「밤을 지새우는 사람들」 23번가 지하철역에서 빠져나온 잭 리처는 평소와는 전혀 다른 뉴욕과 맞닥뜨린다
센트럴 파크 |줄리 하이지 「이상한 나라의 그녀」 앨리스 동상 앞에서 그녀와 그가 만난 뒤, 센트럴 파크는 이상한 나라로 변한다
어퍼 웨스트 사이드 |낸시 피커드 「진실을 말할 것」 시한부 선고를 받은 프리실라의 버킷리스트에서 시작된 기묘한 소동
헬스 키친 |토머스 H. 쿡 「지옥으로 돌아온 소녀」 불 하나 없이 깜깜한 지하 방에서 한 젊은 여자가 굶어 죽은 채 발견된다
차이나타운 |S. J. 로전 「친용윤 여사의 아들 중매」 탐정 리디아 친의 어머니, 딸에게 갈 사건을 가로채다
유니언 스퀘어 |메리 히긴스 클라크 「5달러짜리 드레스」 할머니의 유품을 정리하러 간 손녀는 섬뜩한 가족의 비밀을 마주한다
할렘 |퍼샤 워커 「디지와 길레스피」 이웃 간의 사소한 다툼에서 시작된 두 고양이와 두 사람의 죽음
그리니치 빌리지 |제프리 디버 「블리커 가의 베이커」 평범한 제빵사의 영예로운 이중생활
타임스 스퀘어 |브렌던 뒤부아 「종전 다음날」 뉴욕에서는 환경미화원마저 조심해야 한다
첼시 |벤 윈터스 「함정이다!」 시체로 발견된 브로드웨이 연극 투자자에 관한 미스터리 단막극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 |존 L. 브린 「브로드웨이 처형인」 1940년대 브로드웨이의 미결 사건, 할아버지와 증손녀 콤비의 손에 풀리다
월 스트리트 |앤절라 지먼 「월 스트리트의 기적」 30년 전 월 스트리트에서 사라진 30만 달러의 행방을 찾아라
어퍼 이스트 사이드 |마거릿 메이런 「빨간머리 의붓딸」 우아한 어퍼 이스트 사이드에 번진 머릿니 대유행의 비밀은?
리틀 이탈리아 |T. 제퍼슨 파커 「내가 마이키를 죽인 이유」 어느 이탈리아계 마피아 가족의 극과 극
허드슨 강 |저스틴 스콧 「더할 나위 없는」 에드거 앨런 포와 함께하는 뉴욕 시간여행
알파벳 시티 |N. J. 에이어스 「가짜 코를 단 남자」 친구였고 전우였던 우리, 어디서부터 달라지기 시작한 걸까?
서턴 플레이스 |주디스 켈먼 「서턴 플레이스 실종 사건」 미스터리 작가들의 모임이 더욱 미스터리해진다

더보기
저자 정보
메리 히긴스 클라크 외 16명
스튜어디스로 일하다가 첫 번째 남편과 결혼한 후 뉴욕 대학의 글쓰기 수업을 들었다. 1964년에 남편이 죽은 후 경제적 어려움에 부딪혔고 라디오극 각본가로 일하며 가족을 부양했다. 1975년에 첫 스릴러 소설 『아이들은 어디에 있는가?(Where Are The Children?)』를 발표한 뒤로 수많은 베스트셀러를 탄생시켰다.
더보기
남긴 글 3
김장희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년 전
한두 단편 읽으면 계속 그게 그거인 내용들. 심지어 전혀 미스테리 하지도 않다. 초보작가들의 작품마냥 흔한 플롯에 용두사미.
더보기
Jaehyun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년 전
맨해튼 또 가고싶다.
더보기
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년 전
이해하면 소름돋는 단편들 근데 한번에 이해가 안되는 이야기들도 있어서 몇년뒤에 다시 읽어봐야겠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