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제주도에 거주하고픈 사람들에게
8년차 제주도민 엄마의 제주 생활 가이드

왜 사느냐면, 제주도에 (일주일의 절반, 느린 엄마 허수경의 황홀한 이중생활)
허수경 지음
중앙M&B
 펴냄
14,5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떠나고 싶을 때
답답할 때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가이드
#생활
#제주
320쪽 | 2013-08-3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제주 입도 8년 차, 방송인 허수경이 풀어 낸 리얼 제주 라이프. 90년대를 주름 잡던 대표적인 여성 전문 MC이자, 40만부 이상 팔린 베스트셀러 <미소 한 잔 눈물 두 스푼>로 감성적인 에세이스트로서의 면모도 과시했던 방송인 허수경이 2013년, 제주에서의 삶을 녹여 낸 책 <왜 사느냐면, 제주도에>로 돌아왔다. <BR> <BR> 허수경은 연이은 절망의 끝에서, 엄마의 고향인 제주로 내려와 제 2의 인생을 시작했다. 매스컴에서 많은 화제가 되었던 그녀의 제주 집을 비롯하여, 기적처럼 찾아 온 딸 별이와의 감성 충만 제주 생활을 차곡차곡 담아 한 권의 책으로 엮었다. 제주 집 짓기의 노하우에서 모녀가 즐겨 찾는 해변과 오름, 농사짓기와 자연주의 양육 스토리까지 다채로운 그녀의 제주 생활을 만날 수 있다.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1. 탈출 : 일주일의 절반을 제주로 옮기다
왜 사느냐면, 제주도에 ∥ 느림과 기다림을 선택한 엄마 ∥ 제주 그 첫 기억, 내 어머니의 고향

2. 일상 : 집 짓기에서 농사까지 제주 살이를 말하다
제주도 어디에 살까 ∥ 제주 날씨와 집짓기 노하우 ∥ 제주에서 농사짓기 ∥ 못난 놈이 더 맛있다 ∥ 제주 작은 집의 일상 ∥ 아이에게 자연이 들려주는 이야기

3. 아지트 : 제주 모녀가 사랑하는 바다와 오름, 그리고 올레
제주가 만들어준 우리의 취향 ∥ 쉿, 우리만 아는 비밀의 해변들 ∥ 별이의 생애 첫 정상 탈환 ∥ 올레에서 지나온 길을 돌아보다 ∥ 처음과 끝이 맞닿은 올레, 인생을 닮았네

4. 사계(四季) : 보드라운 제주의 풍광이 펼쳐지고
Summer _ 여름이 가고 별이도 여물어 간다 ∥ Autumn _ 가을에 핀 무한꽃차례, 메밀 밭 풍경 ∥ 억새 바람이 분다 ∥ Winter _ 겨울, 한라산에 오르다 ∥ 인생에도 가끔 주저앉을 곳이 있었으면 ∥ Spring _ 제주, 그리고 다시 봄

5. 맛 : 제주의 먹거리는 삶을 살찌우네
엄마와 텃밭 ∥ 제주라는 자연 밥상 ∥ 다채로운 아이의 식성 ∥ 허브가 자라는 우리 집 마당

6. 양육 : 제주 이주, 그리고 아이를 제주에서 키운다는 것
제주 집 공개 이후 ∥ 제주에서 아이를 키운다면 ∥ 내 아이 국제학교 보낼까 ∥ 완전히 다른 양육은 가능하다 ∥ 행복을 ‘아는’ 아이로 키우고 싶다 ∥ 제주라는 명품 유치원

7. 사람들 : 외지인은 모르는 섬 사람의 아픈 역사
태풍으로 섬 전체가 흔들리다 ∥ 1948년 4월 3일, 소녀였던 엄마의 기억 ∥ 대답할 수 없는 질문들에 미안해지는 이유 ∥ 태풍이 지나가고 찾아온 추석 ∥ 이웃과 외지인 ∥ 섬의 기억, 뼈아픈 사연들

8. 너와 나 : 우리, 어떻게 살아야 행복해질까
천국으로 가는 길 ∥ 제주로 돌아온 겨울, 별이가 찾아온 겨울 ∥ 엄마도 왕자님 만나서 결혼해야지 ∥ 나를 닮은 너를 볼 때 ∥ 나는 네 운명 ∥ 이별이 익숙해진 아이 ∥ 엄마의 서울 일터에서 ∥ 세 밤만 자면 엄마가 오는 거야 ∥ 제주와 서울, 어느 쪽을 선택할까

에필로그

더보기
저자 정보
허수경
제주 입도 8년 차의 제주 도민. 2005년 절망에 다다랐을 즈음, 엄마의 고향인 제주도로 떠나왔다. 그리고 기적처럼 딸 별이를 얻었다. 도시의 교육을 포기한 대신, 지금 별이는 제주에서 감성 충만한 ‘시인’으로 자라고 있다. 그녀의 삶에서 가장 중요한 공간이 되어버린 제주의 황홀한 삶을 포기할 수 없어, 그녀는 일주일에 절반씩 서울과 제주를 오가며 꿀벌처럼 지낸다. 1989년 MC로 발탁되어, 90년대를 대표하는 전문MC로서 MBC TV <도전추리특급>, <선택 토요일이 좋다> 등의 진행자로 활약했다. 그녀는 당시 보조 진행자에 불과했던 여성 MC를 남자와 동등한 반열에 올려놓았다고 평가 받는다. 또한 1994년 MBC FM 〈정오의 희망곡〉을 시작으로 SBS <허수경의 가요풍경>, <김승현, 허수경의 라디오가 좋다>, MBC <허수경의 음악동네> 등의 DJ로 활동하면서 많은 청취자들과 웃음과 눈물을 나눴다. 첫 에세이집 《미소 한 잔 눈물 두 스푼》을 펴내 40여만 부 판매기록을 세웠으며, 이후 감수성이 풍부하고 전문 작가 못지않은 글 솜씨로 《허수경의 숨 쉬는 집》, 《눈 들어 소나무 솔잎을 보니》, 《빛나라, 세상이 어두울수록》 등의 에세이와 그림 동화 《너, 제주도에 있니?》 등을 출간했다. 이번 책에선 제주도에 대한 무한한 애정을 담아, ‘제주 이주’를 꿈꾸는 이들에게 알려주고 싶었던 ‘리얼 제주 라이프’를 써내려갔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