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마구
히가시노 게이고 지음
재인
 펴냄
14,8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96쪽 | 2011-12-01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히가시노 게이고의 장편소설. 히가시노 게이고의 공식적인 데뷔작은 <방과후>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실제로 히가시노 게이고를 세상에 알린 최초의 작품은 그가 25세 때 내놓은 소설 <마구>이다. 이 작품은 1984년 제30회 에도가와 란포상 최종 후보에까지 올라 당시 무명이었던 히가시노 게이고를 크게 주목받도록 만들었지만, 결국은 많은 논란 끝에 수상을 놓치고 말았다. <BR> <BR> 히가시노 게이고의 소설 중 가장 스케일이 크고, 복잡한 사건과 복선이 맞물려 돌아가는 가장 입체적인 작품이다. 두 고교 야구 선수의 의문의 죽음, 그 며칠 전에 일어난 전기 회사 폭파 미수 사건, 또 전기 회사 사장 납치 협박 사건. 언뜻 보면 도저히 이어지지 않을 것 같은 이 별개의 사건들이 교묘히 한 지점에서 맞물리면서 각 인물들의 얽히고설킨 관계와 진실이 하나씩 드러난다. <BR> <BR> 고교 야구의 성전인 봄 고시엔 1차전 경기. 9회말 2사 만루의 위기를 맞은 가이요 고등학교의 에이스 투수 스다 다케시는 자신의 모든 것을 담아 운명의 1구를 던진다. 그러나 그 공은 자타가 공인하는 천재 투수에게서는 도저히 나올 수 없는 폭투가 되어 가이요 고등학교를 패전으로 이끈다. <BR> <BR> 그로부터 열흘 후, 스다와 배터리로 활약했던 포수이자 야구팀 주장 기타오카가 학교 근처 제방에서 변사체로 발견되고, 경찰은 그가 남긴 앨범에서 "나는 마구를 봤다."는 메모를 찾아낸다. 그리고 얼마 후, 스다 다케시 또한 한쪽 팔이 잘린 채 신사의 숲에서 의문의 변사체로 발견된다. 그의 곁에서 발견된 것은 '마구'라는 다잉 메시지인데…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에피소드
포수
증언
다잉 메시지
추적
약속
오른팔
에필로그
해설―곤다 만지(權田萬治)

더보기
저자 정보
히가시노 게이고
일본 최고의 베스트셀러 작가. 1958년 오사카 출생. 오사카 부립 대학 졸업 후 엔지니어로 일했다. 1985년 《방과 후》로 제31회 에도가와 란포 상을 수상하면서 작가로 데뷔하였다. 1999년 《비밀》로 제52회 일본추리작가협회상, 2006년 《용의자 X의 헌신》으로 제134회 나오키상과 제6회 본격미스터리대상 소설부문상, 2012년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으로 제7회 중앙공론문예상을 수상하였다. 주요 작품으로는 《라플라스의 마녀》, 《가면산장 살인사건》, 《몽환화》, 《위험한 비너스》 등이 있다. 또한 스노보드를 즐기는 겨울 스포츠 마니아로 이른바 ‘설산 시리즈’로 불리는 스키장과 겨울 스포츠를 소재로 한 연작을 발표했다. 본 작품인 《눈보라 체이스》는 《백은의 잭》, 《질풍론도》에 이은 설산 시리즈의 3번째 작품으로 시리즈 중 가장 재미있고 속도감 있는 경쾌한 미스터리물이다.
더보기
남긴 글 2
두드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달 전
20200709 히가시노 스타일의 깔끔한 수작. 무난한 흐름.
더보기
chucky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년 전
추리소설이자 청춘소설입니다... 살인사건의 범인을 찾아가면서 흥미진진하지만, 그 바탕에는 청춘들의 아픔을 드러내는 이야기네요... 우리와는 약간 다르긴 하지만, 일본의 현실에서 발생할 수밖에 없는 여러 아픔들이 조금은 공감이 됩니다... 아이들이 무슨 잘못인지요.. 어른들이 잘못하는 거지...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