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인상파, 파리를 그리다 (인문학자와 함께 걷는 인상파 그림산책)

이택광 지음 | 아트북스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5명

18,000원 10% 16,200원
376 | 2011.1.15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근대 그림 속을 거닐다>와 <중세의 가을을 거닐다>를 통해 인문학을 바탕으로 그림을 보는 독특한 그림읽기를 보여줬던 문화평론가 이택광 교수가 그림에 관해 쓴 세 번째 책으로, 2009년 10월부터 네이버 ‘오늘의 미술’에 연재되어 많은 이들의 호평을 받았던 ‘인상파 아틀리에’를 엮은 것이다. 저자 특유의 간결한 문체와 친절한 해설을 통해 인상파 화가들의 흥미진진한 사생활과 그림 속에 숨겨진 이야기를 들려준다. <BR> <BR> 19세기 파리와, 파리를 그린 인상파 화가들 그리고 그 시절을 살았던 당시 사람들에 관한 책이다. 모네, 르누아르, 드가 등 전도유망했던 젊은 화가들이 자진해서 힘든 아방가르드 길을 걷는 이유에 대한 지은이의 궁금증에서 출발한 이 책은, 이 의문을 해명해 보이기 위해 인상파 화가 개개인의 인생역정과 당시 사회 분위기를 이야기하고 있다. <BR> <BR>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인상파 그림에 얽힌 흥미로운 에피소드와 마네의 뮤즈가 누구였고, 모네는 어떻게 살았으며, 드가는 왜 결혼하지 않았는지 등 화가들의 사생활에 대해서도 다루고 있다. 당시 알아주는 댄디였던 모네와, 지금으로 치면 강남좌파격인 카유보트, 인상파 최고의 괴짜였던 세잔, 파리 사교계를 사로잡았던 모리조 등 화가가 아닌 한 ‘사람’으로서의 인상파들을 만나볼 수 있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4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