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여행자의 독서 1 (책을 읽기 위해 떠나는 여행도 있다)
이희인 지음
북노마드
 펴냄
15,800 원
15,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68쪽 | 2010-11-1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이십여 년 여행하고 깊이 있는 독서를 해온 저자가 '여행자의 독서'를 테마로, 여행지와 이에 어울리는 책들을 그의 카메라에 담았던 사진들과 함께 구성한 독서에세이이다. 여행자는 그 책이 태어난 땅을 밟으며 작가와 더 내밀한 소통을 경험하고, 낯선 곳에서도 역시 살아내고 있는 인간에 대한 애틋한 연민과 애정을 사진과 글 그리고 문학텍스트로 기록한다. <BR> <BR> 1장은 시베리아에서 네팔 히말라야를 넘어 카슈미르, 인도까지의 여정을 담고 있으며 <백야> <인듀어런스> <슬럼독 밀리어네어> 등의 작품을 소개한다. 2장은 미얀마, 라오스, 베트남을 거쳐 일본과 호주의 태평양을 품은 여정을 담고 있으며 <박사가 사랑한 수식> <월든> <연인> <세설> <금각사> <파이 이야기> 등의 작품을 소개한다. <BR> <BR> 3장은 스페인, 그리스, 모로코 지중해의 국가들을 거쳐 요르단.시리아.레바논, 팔레스타인(혹은 이스라엘), 터키.이집트까지의 사막의 땅을 횡단하고 <천 개의 찬란한 태양> <내 이름은 빨강> 등의 작품을 소개한다. 4장에서는 쿠바를 거쳐 페루, 볼리비아, 칠레, 세상의 끝 파타고니아(아르헨티나)까지 라틴아메리카를 종단하며 <새들은 페루에 가서 죽다> <판탈레온과 특별봉사대> 등의 작품을 소개한다.<BR> <BR> 저자는 칭기스 아이트마토프의 걸작 <백년보다 긴 하루>를 읽으며 저 아득히 펼쳐진 시베리아를 열차로 질주하기도 하고, 마르그리트 뒤라스의 <연인>을 통해 한 소녀의 성장담을 배경으로 베트남의 아픈 현대사를 오버랩 시키기도 하고, 로맹 가리의 <새들은 페루에 가서 죽다>를 보며 라틴아메리카에서의 대책 없는 쓸쓸함을 곱씹어보기도 한다.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 책은 여행을 부르고 여행은 다시 책을 불렀다

Ⅰ. 구원을 찾아 떠나다

1. 백야에 도스토옙스키 선생을 만나다
러시아 |『백야』『죄와 벌』
2. 시베리아, 책 읽기의 감옥에서
시베리아 횡단열차 |『백년보다 긴 하루』『타라스 불바』『이반 데니소비치의 하루』
3. 샹그릴라, 잃어버린 낙원을 찾아서
티베트, 윈난 |『잃어버린 지평선』
4. 산은 내게 내려오지 않는다, 내가 산을 찾아가야 한다
네팔 히말라야 |『인듀어런스』『희박한 공기 속으로』
5. 나는 소망한다, 내게 금지된 땅을
라다크, 카슈미르 |『자정의 아이들』
6. 신으로 산다는 것은 어렵다
인도 |『신들의 사회』『슬럼독 밀리어네어』

Ⅱ. 사랑을 찾아 떠나다

7. 여행, 수학을 만나다, 자발적으로
미얀마 | 『박사가 사랑한 수식』
8. 천국에서의 책읽기
라오스 |『크눌프』『월든』
9. 왜 사는지 알고 싶어서 머나먼 길을 떠났네
베트남 |『연인』『끝없는 벌판』
10. 아름다움이 나를 배신한다
일본 |『세설』『금각사』
11. 절대 끝나지 않는 이야기가 담긴 책
호주 |『파이 이야기』

Ⅲ. 이야기를 찾아 떠나다

12. 분노가 나를 여행하게 하네
스페인 |『카탈로니아 찬가』『바람의 그림자』
13. 운명아, 너 가는 곳으로 나를 데려가라
그리스 |『오이디푸스 왕』
14. 책을 버리다, 땅을 읽다
모로코 |『인간의 대지』『연금술사』
15. 나는 가고 싶네, 눈물 없는 땅으로
요르단, 시리아, 레바논 |『천 개의 찬란한 태양』『연을 쫓는 아이』
16. 세상에 참 평화 없어라
팔레스타인, 혹은 이스라엘 |『불볕 속의 사람들』『나의 미카엘』
17. 날마다 새로운 이야기가 태어나는 땅
터키, 이집트 |『내 이름은 빨강』『에프라시압 이야기』『도적과 개들』

Ⅳ. 나를 찾아 떠나다

18. 아무 데도 없는 나라로의 여행
쿠바 |『유토피아』
19. 하지 않은 행동에 대한 후회, 읽지 않은 책에 대한 후회
페루 |『새들은 페루에 가서 죽다』『녹색의 집』『판탈레온과 특별봉사대』
20. 여행가, 혁명가가 되다
볼리비아 |『체 게바라의 모터사이클 다이어리』
21. 영혼은 역사를 떠나지 못하네
칠레 |『영혼의 집』
22. 세상의 끝에서 ‘내 마음 갈 곳을 잃어’
아르헨티나, 파타고니아 |『보르헤스 전집』『지구 끝의 사람들』

더보기
저자 정보
이희인
십여 년, 그 일로 밥벌이를 하며 살아왔으니 광고 카피라이터가 분명합니다. 20여 년 우리 국토와 낯선 나라들을 열심히 헤집고 다녔으니 여행가라 해도 될 듯합니다. 사진에만 목숨 걸고 용맹하게 정진하는 분들을 생각한다면 사진가라고 명함을 내밀기 부끄럽습니다. 몇 권의 책을 냈지만 한참 부족하다 생각하니 작가란 이름도 황송합니다. 20년 넘게 꾸준히 해온 여행의 경험을 씨실 삼고 독서, 사진, 광고, 음식, 영화 등의 경험을 날실 삼아 다양한 글을 써왔습니다. 『여행자의 독서』 시리즈 등 모두 9권의 책을 세상에 상재했습니다. 《해피 투데이》《독서신문 책과 삶》《월간 포토넷》《계간 황해문화》《계간 아시아》 등에 글을 기고해 왔습니다. 중앙대, 건국대 등에서 광고와 인문학에 관한 강의를 해왔습니다. 날마다 글을 쓰고 사진을 찍으며, 끝내 시인이 되기를 꿈꿉니다.
더보기
남긴 글 1
gubari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년 전
여행과 독서의 관심을 따지자면 여행쪽이다 책 제목에서 ‘여행자’가 크게 다가와 여행기를 기대했지만 여행하며 읽은 ‘독서’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여행하디 전 그 나라의 문화를 이해하기위해 관련 영화나,서적들을 살펴보고 간 적은 있으나 막상 여행지에서 독서해본 기억은 없다 짧은일정에 독서를 하기까지 마음의 여유가 없던 이유이다 다음 여행에서는 얇은 책 한권쯤은 읽어봐야겠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