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프로이트의 여동생
고체 스밀레프스키 지음
북폴리오
 펴냄
12,8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92쪽 | 2013-12-26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사랑, 광기, 죽음에 관한 놀라운 통찰력과 깊이 있는 철학적 사색으로 유럽연합 문학상을 수상한 소설. 이 책은 부드럽고 섬세한 필치로 역사의 그늘 속으로 사라진 한 여인의 상처와 고독을 그려낸 강렬하고 아름다운 작품이다. 실화를 바탕으로 쓰여진 이 소설은 현재 30여 개국에 판권이 팔려, 이미 출간되었거나 출간을 앞두고 있다. <BR> <BR> 1938년 비엔나. 나치가 쳐들어오자 지그문트 프로이트는 함께 런던으로 망명할 수 있는 출국비자를 받을 사람들의 명단을 작성한다. 명단에는 주치의와 주치의의 가족, 가정부와 처제, 기르던 강아지까지 있지만 프로이트가 가장 아낀 여동생 아돌피나를 비롯한 그의 누이들은 한 명도 없다. <BR> <BR> 결국 프로이트 가(家)의 네 자매는 강제수용소로 끌려가고, 가스실에서 죽음을 앞둔 아돌피나는 자신을 학대한 어머니에 대한 애증, 오빠 지그문트에 대한 이중적인 감정, 옛 연인으로부터 받은 상처 등으로 점철된 자신의 삶을 회고한다.
더보기
목차

목차가 없는 도서입니다.

더보기
저자 정보
고체 스밀레프스키
1975년 마케도니아 스코페에서 태어났다. 프라하의 찰스대학교, 부다페스트의 중유럽대학교, 스코페의 세인트시릴앤메토디우스대학교에서 수학했고 동 대학 문학연구소에 소속되어 있다. 마케도니아와 해외에서 다수의 문학상을 수상했다. 유럽연합 문학상(European Union Prize for Literature)을 수상한 『프로이트의 여동생』은 30개 이상의 언어로 출간되었다. 미국의 신뢰받는 문학 평론가 조슈아 코헨은 『프로이트의 여동생』에 대해 <포워드>지에 이렇게 극찬했다. “귄터 그라스와 주제 사마라구의 뒤를 이을 젊은 작가 스밀레프스키는 보기 드문 재능을 지닌 신예 작가다. 그는 현존하는 유럽의 소설가 중 조국의 미래에 메시지를 던지는 몇 안 되는 소설가 중 한 명이다.”
더보기
남긴 글 1
K.Y.H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심리에 관심이 있기에 읽고싶은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