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뜨거운 사랑과 상실을 경험했던 이들에게
그때의 기억과 순간들을 되살려주는 책

상실의 시대 (원제 노르웨이의 숲)
무라카미 하루키 지음
문학사상사
 펴냄
15,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슬플 때
외로울 때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공허
#과거
#다독
#단절
#삶
#욕망
#위로
#죽음
514쪽 | 2000-10-02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죽음은 생의 대립으로서가 아니라 그 일부로서 존재하고 있다. 서른일곱의 '나'가 보잉 747을 타고 함부르크에 도착하면서 단절된 과거를 불러내며 이야기를 시작하는 하루키의 베스트 소설. 하루키의 장편 중 유일하게 리얼리즘 기법으로 쓴 소설로 일본은 물론 한국에까지도 '무라카미 하루키' 현상을 일으킨 작품이다.
더보기
저자 정보
무라카미 하루키
1949년 일본 교토 시에서 태어나 효고 현 아시야 시에서 자랐다. 1968년 와세다 대학교 제1문학부에 입학했다. 재즈 카페를 운영하던 중 1979년 『바람의 노래를 들어라』로 제81회 군조 신인 문학상을 수상하며 29세에 데뷔했다. 1982년 『양을 쫓는 모험』으로 제4회 노마 문예 신인상을, 1985년 『세계의 끝과 하드보일드 원더랜드』로 제21회 다니자키 준이치로 상을 수상했다. 미국 문학에서 영향을 받은 간결하고 세련된 문체와 현대인이 느끼는 고독과 허무의 감성은 당시 젊은이들로부터 큰 공감을 불러일으켜 작가의 이름을 문단과 대중에게 널리 알렸다. 1987년 발표한 『노르웨이의 숲』은 일본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얻은 후, 일본을 넘어 세계적으로 ‘무라카미 하루키 붐’을 일으켰다. 1995년 『태엽 감는 새』로 제47회 요미우리 문학상을 수상했다. 2002년 『해변의 카프카』를 발표하여 2005년 영어 번역본이 《뉴욕 타임스》의 ‘올해의 책’에 선정되면서 국제적인 명성을 한층 높였다. 2008년 프란츠 카프카 상을 수상하고, 2009년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예루살렘 상을, 2011년에는 카탈로니아 국제상을 수상하여 문학적 성과를 다시 한 번 평가받았다. 『댄스 댄스 댄스』, 『언더그라운드』, 『스푸트니크의 연인』, 『신의 아이들은 모두 춤춘다』, 『어둠의 저편』, 『도쿄 기담집』, 『1Q84』, 『색채가 없는 다자키 쓰쿠루와 그가 순례를 떠난 해』 등 수많은 장편소설, 단편소설, 에세이, 번역서를 발표했다. 현재 그의 작품은 45개 이상의 언어로 번역되어 전 세계 독자들로부터 사랑받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69
서광원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3주 전
일병 3호봉때 읽은 책. 책에 등장하는 여성들이 다들 성욕이 넘쳐나서 당황스러웠다. 주인공 와타나베의 문어발 사랑도 아무래도 이해하기가 어려웠다. 그럼에도 이 책은 맛깔나는 문장들로 가득해 잘 읽혔다. 당황스런 사건들을 꽤 아름답게 묘사하는 능력이 무라카미 하루키를 이렇게 유명하게 만든건가 싶다. 신선한 책이었다.
더보기
이용우(심연)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달 전
이별을 겪고 친구가 이 책을 추천해줬습니다. 참 읽기 힘들었던 책이에요. 챕터 하나씩 넘길 때마다 전 연인이 떠올랐거든요. 누군가를 계속 그리워하는 주인공의 감정이 너무 세밀하게 묘사되어 있어요. 그 당시의 일본 사회배경도 잘 나타나 있고. 정말 행복하고 싶네요. 더이상 마음 아프지 말고요.
더보기
이용우(심연)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달 전
이별하고 이 책을 읽고 있습니다. 2장까지 읽었는데 한 장씩 넘길 수록 더 읽기가 무서워지는 책이네요.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