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러닝 라이크 어 걸 (달리기를 시작하는 이들에게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
알렉산드라 헤민슬리 지음
책세상
 펴냄
13,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320쪽 | 2014-06-23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알렉산드라 헤민슬리의 달리기를 시작하는 이들에게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 패션지 에디터 알렉산드라 헤민슬리는 "달리기에 대한 그럴듯한 명언은 많지만 죄다 순 뻔뻔한 거짓말"이라고 말하는 사람이었다. 금요일 밤에는 식사도 거르고 친구들과 나가 노느라 바쁜, 수다스럽고 먹기 좋아하는 평범한 30대 싱글 여성이었던 그녀에게 달리기는 자학적인 취미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었다. <BR> <BR> 하지만 실연의 상처를 극복하기 위해 시작한 달리기는 그녀의 생각을 완전히 바꿔놓았다. 처음에는 단순히 공원 한 바퀴 달리는 것이 목표였지만 런던 마라톤 참가를 계기로 그녀는 본격적인 러너의 길로 들어섰고, 완주라는 목표를 달성한 후에도 지속적으로 달리기 시작했다. 자신의 한계를 시험하는 것 이상의 의미를 찾지 못해 슬럼프에 빠졌을 때조차 그녀는 달리기를 완전히 멈추지 않았다. <BR> <BR> <러닝 라이크 어 걸>은 자신 없는 몸매로는 절대 딱 달라붙는 러닝복을 입을 수 없다고 생각하는 사람, 마라톤 풀코스를 뛸 것도 아닌데 왜 달리기 연습까지 해야 하느냐고 묻는 사람, 힘겨운 하루를 마무리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결코 트랙을 계속 도는 것이 아니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을 위한 책이다. <BR> <BR> 한 평범한 여성이 특별한 재능 없이도 계속해서 달릴 수 있음을 깨달아가는 과정이 담긴 이 책에는 달리려는 마음을 쉽게 포기하게 만드는 모든 것들 - 부상에 대한 걱정, 슬럼프, 러닝 키트 고르기 등등 - 에 대한 훌륭한 지침이 담겨 있기도 하다.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1부
우리는 달리기 위해 태어나지 않았다
달리는 법을 배우다
어떻게 스타일링할 것이가
우리는 가족
부상
런던 마라톤
다시 런던 마라톤
평생을 러너로 산다는 것
러너스 하이
달릴 권리
결승선

2부
트랙의 여인들
부상과 나
운동화 구입 101
완벽한 달리기 스타일
당신이 마라톤에 대해서 알고 싶지만 물어보기 두려운 것들
달리기의 비법

감사의 말

더보기
저자 정보
알렉산드라 헤민슬리
출판계에서 6년간 일한 뒤 현재는 프리랜서 기자, 방송인, 작가로 활동하고 있다. 영국판 《엘르》의 객원 에디터로 주로 책 관련 리뷰를 쓰고 있다. 그 외에도 《그라치아》 《레드》 《인디펜던트 온 선데이》 등의 잡지 및 신문에 기고하고 있으며, BBC라디오2의 교양 프로그램〈클라우디아 윙클먼의 아트 쇼Claudia Winkleman Art’s Show〉 작가로 활동 중이다. 코스타 문학상 심사위원을 지냈다. 실연의 공포를 솔직하고 재미있게 파헤친 《엑스 앤드 더 시티 : 차여봐야 비로소 사람이 된다Ex and the City : You’re Nobody Till Somebody dumps you》와 《행 더 디제 이 : 음악 목록에 대한 대안적인 책Hang the DJ : An Alternative Book of Music Lists》(공저) 등의 책을 썼다. 2007년 달리기를 시작해 런던 마라톤, 샌프란시스코 나이키 우먼스 마라톤 등에 참가하 며 다섯 차례 마라톤을 완주했다. 2014년 현재 영국 브라이턴에 살면서 달리기로 얻은 긍정적인 삶의 에너지를 수많은 예비 러너들에게 전파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