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더 레이븐 (포 단편선)
에드거 앨런 포 지음
더클래식
 펴냄
3,300 원
2,97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176쪽 | 2014-12-10
분량 얇은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더클래식 도네이션 세계문학 컬렉션 5권. 소설가, 시인, 비평가로 활동하며 다양한 글쓰기의 삶을 살았던 에드거 앨런 포의 명작만을 선별했다. 그의 단편 중에서 가장 많이 읽히면서 재미있고, 문학적으로도 가치 있는 여섯 편의 베스트 단편집이다. 에드거 앨런 포의 작품은 언어로 표현할 수 있는 가장 극한의 공포와 공포를 담고 있다. 섬뜩하지만 아름다운 환상의 세계와 날카로운 묘사는 감탄을 자아낸다. <BR> <BR> 그의 작품은 누구도 흉내 낼 수 없는 독창성으로 오랜 시간이 흐른 지금까지도 여전히 독자를 놀라게 하는 추리 스릴러의 고전이다. 이 책에는 잃어버린 연인에 대한 사랑과 추억을 노래한 '더 레이븐'을 시작으로, 인간의 광기와 공포를 생생하게 묘사한 '검은 고양이', 치밀한 구성과 추리력이 돋보이는 '모르그 거리의 살인 사건'을 담았다. 그 외에도 '도둑맞은 편지', '어셔 가의 몰락', '마리 로제의 수수께끼'를 엮었다.
더보기
목차

더 레이븐
검은 고양이
모르그 거리의 살인 사건
도둑맞은 편지
어셔 가의 몰락
마리 로제의 수수께끼

작품 해설_천재적인 상상력의 소유자, 에드거 앨런 포가 창조한 환상의 세계
작가 연보

더보기
저자 정보
에드거 앨런 포
19세기 미국의 작가이자 편집자이며 비평가. 미국 근대문학의 개척자로, 고딕소설을 완성하고 추리소설을 창시했으며 유럽 문학의 상징주의와 초현실주의에 큰 영향을 미쳤다. 1809년 1월 19일 미국 보스턴에 정착한 이민자 출신 배우인 부모 밑에서 태어났다. 태어난 지 1년 만에 아버지가 떠나고 어머니마저 병으로 사망하면서 부유한 상인 존 앨런에게 입양되었다. 1826년 버지니아 대학교에 입학했지만 양부와의 갈등으로 1년도 채 되지 않아 자퇴하고 글을 쓰기 시작했다. 1827년 시집 『티무르, 다른 시들』을 시작으로 단편 소설 「병 속에서 발견된 원고」, 「리지아」, 「군중 속의 사람」 등과 장편 소설 『아서 고든 핌 이야기』, 단편집 『그로테스크와 아라베스크에 대한 이야기』 등을 연이어 발표하면서 작가로서의 명성을 얻기 시작했다. 환상적이고 기괴한 소재를 바탕으로 특유의 기묘한 분위기를 드러내는 작품들을 주로 쓴 그는 환상 공포 문학의 대명사이자 19세기 낭만주의 문학의 선두주자로 꼽히며, 그의 문학적 경향은 이후 보들레르 등 많은 작가들에게 영향을 주었다. 하지만 친부모의 부재, 양부와의 불화, 첫 애인과의 파혼, 경제적 궁핍, 아내와의 사별 등 그의 개인적 불행과 방황은 전 생애에 걸쳐 계속되었다. 1849년, 포는 볼티모어에서 의식 불명으로 쓰러진 채 발견되어 병원으로 이송되었으나 그해 10월 7일 사망했다.
더보기
남긴 글 1
황창열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6년 전
포우 단편선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