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그 소녀가 당신을 엿보러 온다..
절대 함부로 읽으면 안되는 공포 소설

노조키메 (미쓰다 신조 장편소설)
미쓰다 신조 지음
북로드
 펴냄
13,8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공포
#미스테리
#호러
440쪽 | 2014-10-19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북로드 '스토리콜렉터' 시리즈 26번째 작품. '미쓰다 월드'라는 신조어를 탄생시킬 정도로 호평받고 있는 미쓰다 신조의 작품 특징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대표작이다. 민속학 지식을 배경으로 한 실화 같은 느낌의 괴담, 호러와 미스터리가 결합된 매력적인 혼돈의 이야기는 스멀스멀 기어오르는 한기처럼 독자들을 공포와 미스터리의 감옥으로 조용히 몰아넣는다.<BR> <BR> 공포소설 편집자 생활을 하다 직접 작가로 뛰어든 '나'는 편집자 시절부터 지금까지 공포 체험담을 채집하여 이를 소설 소재로 쓰곤 한다. '나'는 우연한 기회에 괴담을 전문으로 연구하는 재야 민속학자의 50년 전 대학 시절 실제 체험이 담긴 노트를 손에 넣는다.<BR> <BR> 내용을 살펴본 '나'는 편집자 시절 채집한 '엿보는 저택의 괴이'라는 공포 체험담을 기억에 떠올리며 경악한다. 왠지 모를 불안감에 제쳐둔 그 체험담과 대학노트에 담긴 이야기 사이에 놀라운 연결점이 있기 때문이다. 시공간이 전혀 다른 두 이야기에 모두 등장하는 괴이한 존재의 정체는 무엇일까? 그리고 이 이야기를 세상에 알린다면 혹시나 그 괴이한 존재가 작가와 독자에게 찾아오지나 않을까? <BR> <BR> 갖가지 의문과 걱정하는 마음 한편으로, 이 무섭고도 흥미로운 두 이야기를 세상에 알릴 책임을 느낀 '나'는 두 이야기를 나란히 들려준 뒤 자신만의 생각으로 '엿보는 소녀, 노조키메'의 정체를 추리해보기로 한다.
더보기
목차

서장
엿보는 저택의 괴이
종말 저택의 흉사
종장

더보기
저자 정보
미쓰다 신조
일본 나라 현에서 태어났다. 대학에서 국문학을 전공하고, 졸업한 뒤에는 출판사에 들어가 호러와 미스터리에 관련된 다양한 기획을 진행했다. 1994년 단편소설을 발표하면서 작가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2001년에는 첫 장편소설 『기관, 호러 작가가 사는 집』을 출간하며 미스터리 작가로서 널리 이름을 알렸다. 데뷔 초부터 미스터리와 호러의 절묘한 융합, 특히 본격추리에 토속적인 괴담을 덧씌운 독자적인 작품세계를 구축하며 자신만의 독특한 작품들을 선보여 왔다. 특유의 문체와 세계관, 개성적인 인물들, 미스터리로서의 높은 완성도가 평단과 독자 양쪽의 호평을 이끌어냈다. 2010년 『미즈치처럼 가라앉는 것』으로 제10회 본격 미스터리 대상을 수상하였으며, 지금은 ‘미쓰다 월드’라 불리는 작가의 마니아층이 형성될 정도로 명실상부 일본 본격 미스터리를 대표하는 작가로 자리 잡았다. 미쓰다 신조 본인이 등장하는 ‘작가 시리즈’를 비롯해 ‘사상학 탐정 시리즈’, ‘도조 겐야 시리즈’, ‘집 시리즈’ 등 다수의 시리즈 작품을 발표하였으며, 『일곱 명의 술래잡기』 『노조키메』 『괴담의 집』 등 지금까지 출간한 소설만 수십 권에 이를 정도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2
달동네토끼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년 전
관련된 두 이야기. 공통된 소재 '노조키메' 오싹해서 여러번 나눠읽고 드디어 완독 - 혹시 만에 하나라도 이 책을 읽는 중에, 평소에는 느끼지 않을 시선을 빈번하게 느끼게 되었다. 누군가가 지켜보고 있는 듯한 기분이 들어 주위를 둘러보았지만 아무도 없다. 있을 수 없는 장소에서 누군가가 엿보고 있다. 그런 기분이 들어서 견딜 수 없다. 이런 감각에 사로잡힌 경우에는 일단 거기서 이 책을 덮기를 권합니다. -
더보기
찡그짱구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년 전
소름돋아ㅠㅠㅠㅠㅠ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