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심리학 개론 (심리학의 탄생부터 마음의 치유까지)

김문성 지음 | 스마트북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3명

18,000원 10% 16,200원
416 | 2013.12.30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심리학은 신비한 학문이다. 처음에는 철학의 범주에 속해 있다가 19세기로 접어들면서 과학과 만나 독립적인 학문으로 자리매김하였다. 심리학이 역사를 관통하면서 모습을 바꾸고 새로워진 것은 사람들이 자신의 마음을 알기를 멈추지 않은 결과이다. 지혜로운 옛사람들 역시 마음속을 들여다보도록 강조했다. <BR> <BR> 동양의 사상가 노자는 “자신의 마음을 이해하는 자는 강한 사람이며 남의 마음을 이해하는 자는 지혜로운 사람”이라고 하였다. 자신과 타인의 마음을 이해할수록 지혜는 깊어지고 통솔력과 인내력 역시 강해져 성공과 행복에 보다 가까이 갈 수 있는 것이다.<BR> <BR> 사람은 누구나 가족, 연인, 친구, 직장에서의 상사와 동료 등 여러 사람과 다양한 인간관계를 맺으며 사회에서 살아간다. 자신의 마음을 알고자 하며 타인의 마음을 이해하여 지금보다 행복한 삶을 꿈꾼다. 이 또한 우리가 심리학을 알아야 할 이유이다. 그러나 사람의 마음은 무의식에 감춰진 부분이 많다. 게다가 마음 깊숙한 곳은 남에게 드러내지 않는다. 장식하고, 감추고, 몇 겹으로 감싸서 상대방은 물론 자신 역시도 알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이 책은 그러한 마음의 실체를 확인하고, 해부하고, 메커니즘을 이해할 수 있도록 꾸몄다. <BR> <BR> 『심리학 개론』이라는 이름에 맞게 심리학의 탄생과 각 학자들의 이론을 담고 다양한 분야에 쓰이는 심리학을 담았으며 인간관계에 도움이 되는 심리학, 기억력 향상에 도움이 되는 심리학 등 실생활에서 사용할 수 있는 지식으로 꾸몄다. 심리학의 전반적인 역사와 지식을 전달하는 이론서의 역할에도 충실하며 실용적인 내용과 재미 역시 놓치지 않는다.<BR>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0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