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아빠를 빌려 드립니다 (홍부용 장편소설, 세상 모든 아버지에게 보내는 응원의 메시지)
홍부용 지음
문화구창작동
 펴냄
12,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88쪽 | 2012-11-23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홍부용의 장편소설. 말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엉뚱 발랄 아영이와 백수 아빠 태만이 만들어내는 엉뚱하지만 유쾌한 이야기를 통해 진정한 가족의 의미와 행복에 대해서 유쾌하게 그려 낸 가족소설이다. <BR> <BR> "엘러펀트 데이란 나에게 쓸모없는 물건이지만 다른 사람에겐 쓸모 있을지 모르는 물건을 나누는 날입니다"라는 담임의 말에 아영은 백수 아빠 태만을 데려간다. 평소 엄마 지수가 입버릇처럼 "이 쓸모없는 물건아!"라는 말을 있는 그대로 들었던 것. 그 뒤에도 아영이는 태만을 재활용하기 위해 재활용 센터에 데려가고, 급기야 중고 사이트에 '아빠를 빌려드립니다'라는 글을 올린다. <BR> <BR> 그런 줄은 꿈에도 모르는 태만은 엉뚱한 전화가 걸려올 때마다 화를 내며 끊었다. 얼마 뒤 사실을 알게 된 태만은 자존심에 큰 상처를 입게 되고 취업을 하려고 한다. 그러나 기술도 능력도 없는 그가 할 수 있는 일은 없다. 설상가상으로 지수가 운영하던 미용실도 쫓겨나게 될 상황. 결국 태만은 아영에게 '아빠를 빌려드립니다' 게시물을 올려달라고 부탁한다.
더보기
목차

작가의 말
엘리펀트 데이
아저씨가 울 아빠였음 좋겠다
아빠도 재활용이 되나요?
내가 니 모자야?
진태 아빠가 되어주세요
너도 답답하냐? 나도 답답하다
아빠를 빌려드립니다
마늘 먹은 햄과 그냥 햄의 차이
나쁜 건 나쁜 거다. 그럼 약한 건?
사랑한다면 혼내주세요
어머니? 엄마!
개점휴업
아들과 딸의 차이
마귀 할멈에겐 햇님 작전
아빠란 참고 또 참는 것
커플 티
파국
저 아니에요
역지사지
좋은 아빠 되기
감사의 말

더보기
저자 정보
홍부용
글에 마음을 담으면서 삶이 바뀌었다. 몸과 마음과 삶이 하나라고 믿는 소시민이기도 하고 삶과 마음과 몸을 예술화 하려고 노력하는 삶예술가이기도 하다. “아빠를 빌려드립니다” 원작소설 및 영화 각본 “나는 귀신과 결혼했다” 웹툰 기획 및 스토리 “나는 살아있다” MBC 특집극 방영 콘진원 단막 공모 선정작 “유품수사대”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작소설 창작과정 선정작 ‘글로 쓰는 초상화’ 한국콘텐츠진흥원 우수 콘텐츠 선정 ‘무지개 다이어리북’ 2014년 제 3기 카이스트 입주작가 2015년 예술인 복지재단 2기 파견예술인
더보기
남긴 글 1
유니킥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슬플 때 나를 다독여주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