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김태훈의 러브 토크 (어제는 사랑했지만 오늘은 사랑하지 못하는 사람들에게)
김태훈 지음
링거스그룹
 펴냄
14,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이별했을 때
사랑할 때
심심할 때
고민될 때
읽으면 좋아요.
244쪽 | 2012-06-15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음악과 영화 평론은 물론 '말'이 필요한 곳이라면 어디서든 전방위로 활동하고 있는 방송인 김태훈이 촌철살인 연애 카운슬러로 돌아왔다. 풀리지 않는 연애에 대한 고민, 연애에 대한 목마름을 한방에 해결해주는 촌철살인 연애백서. 그만의 쿨하고 무심한 듯 시크하면서도 진심을 담은 직설화법으로 때로는 뜨겁고 때로는 음흉하게 연애의 본질을 파헤친다. <BR> <BR> "그날 밤에는 참 분위기가 좋았는데, 하지만 그날 이후 그 남자는 전화 한 통 걸어오지 않아요. 그렇다면 그날 밤, 그 남자가 남긴 말은 도대체 무슨 의미인가요?" "육 개월 남짓을 서로 눈치만 보고 있는 썸씽남이 있어요. 얼마 전 제가 먼저 용기를 내어 영화를 보러 가자고 말했는데, 하필 그날 일이 있다지 뭐예요." 그렇다면 저자의 대답은 간단하다. "그는 당신에게 반하지 않았다."<BR> <BR> 아직 연애에 대한 환상을 품고 있는 연애초보라면 과감히 책을 덮어라. 이 책은 연애에 대한 환상을 심어주지 않는다. 다만 시종일관 냉철한 어조로 남녀의 본질을 짚고 연애의 속성을 속속들이 파헤칠 뿐이다. <BR> <BR> 달콤한 이벤트를 해주면서도 마냥 즐겁지만은 않은 남자들의 심리, 우리 동네 놀이터에서는 키스하고 싶지 않은 여자들의 진짜 속마음 등 우리들 바로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고, 바로 우리가 겪고 있는 다양한 사례를 흥미진진하게 보여준다. 미혼남녀의 영원한 화두인 연애에 대한 속 시원하고 구체적인 답들이 시니컬하지만 고개를 끄덕이게 만든다.
더보기
목차

추천의 글
프롤로그

PART, ONE. 거절당하는 것이 두려운 여자
먼저 전화하는 여자는 매력 없다?
술에 취한 목소리로 좋아한다던 그 남자
옷은 좋은 원단 따지면서 남자는 왜 나쁜남자만 찾나요?
내 남친 뺏은 그녀, 정말 악녀?
그녀의 "괜찮아"='이런 狂男'
무조건 사과하면 무방비로 혼난다
결국 팔뚝이었던걸까

PART, TWO. 구속당하는 것이 싫은 남자
부재중 전화 30통, 사랑이 끔찍해지다
364일 이벤트, 하루만 쉬면 안 될까?
꽂혔다면, 전화하는 게 남자다
알렉스 따라하다 가랑이 찢어져!
당신의 애완남이 되긴 싫어!
게으른 애인, 부지런한 당신 탓?
나도 차였다 연애 기술만 내세웠다가
그래도 너한텐 옷이라도 남았잖아!
신사라는 이름의 짐승
루저 발언 열받아? 윗몸일으키기나 하세요
나 만날 땐 바지 입고 다른 데선 치마 입냐?

PART, THREE. 연애의 명제, 진실 혹은 거짓
남녀 친구사이? 게이면 가능할지도
한 가지만 물을게요, 수갑 찰 각오는 되셨나요?
사랑에 영원한 전력투구는 없다
남자는 첫사랑을 못 잊는다고? 거짓말이야!
영원한 사랑? 착각이 만든 환상일 뿐
둘인데 더 외로운 건 1% 때문이다

PART, FOUR. 연애를 시작하지 못하는 당신에게
작업 멘트 고민 말고 차라리 향수를 바꿔라
사랑 얻고 싶다고? 운명 운운 말고 스펙을 높여라
휘둘리지 말고 나만의 연애관을 세워라
안드로메다에 가서 찾아봐

PART, FIVE. 이별에 대처하는 자세
그가 남긴 이별의 말은 아무 의미도 없다
믿어선 안 되는 그 말 "이번엔 정말 잘할게"
엄살 그만 떨어, 곧 잊게 될 거야
남자에 목숨, 인생에 태클
장기 부상자 안 되려면 새 사랑은 완쾌된 후에
남자도 아프다, 나쁜놈이라 두 번 죽이지 마라

PART, SIX. 당신은 지금 사랑하고 있습니까?
여친 위해 멜로영화 봐줍시다
지나친 상상은 연인의 감옥
그녀는 아직 준비가 덜 됐다고!
그녀 동네서 키스하면 안 되는 이유
당신은 그림자를 질투하고 있는 거야
"나 동건이랑 친하잖아" 한 번만 써먹어라
"우리, 말 놓을까?" "조금만 천천히"
사랑의 결말, 예측하지 말 것
그와 방귀를 트면 안 되는 이유
지나고 보면 아름다운 것을 왜 그땐 치졸했을까
사랑은 때로는 종교를 닮았다
사랑에 제조일자 따윈 필요 없다
호나우두식 연애? 박지성식 사랑!
당신에겐 지루한 그녀, 남들에겐 신선한 그녀
연인은 우울함을 나누면 두 배가 된다
이별 직전 연인의 잔소리는 부부젤라

에필로그

더보기
저자 정보
김태훈
1989년 중앙대 불어과에 입학, 90년대 운동권 학생으로 살았으며, 2009년 졸업했다. 현재는 동덕여대 문창과를 수료했고, 석사 논문을 준비 중이다. 음악잡지 기자를 시작으로, 유니버설 뮤직 코리아, EMI 뮤직 코리아에서 마케터와 프로모션 팀장으로 직장생활을 했고, 2003년 퇴사 후, 라디오 음악선곡 작가, 팝 칼럼니스트, 공연기획자, 라디오 DJ, TV 영화프로그램의 진행자로 살아왔다. 정치엔 냉소적이며 무관심하려 했지만, 생각과 행동이 그리 일치하진 못했다. 문화 영역에서 주로 활동했음에도 시사, 교양 프로그램에 종종 얼굴을 비추기도 했다. 2014년 문화, 예술 분야의 인사들과의 인터뷰 모음집인 <김태훈의 편견>을 낸 후, 인터뷰어로서의 새로운 영역으로 관심을 돌리고 있다. 2015년 발매되는 정치인 김부겸과의 대담집 <공존의 공화국을 위하여>는 이런 변화의 출발점인 셈이다. “세상을 이해한다는 것은 눈에 보이는 것을 그대로 믿지 않는 것이다.” 수잔 손택의 말을 평생의 좌우명으로 삼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이소민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연애하고 싶을때 읽으면 좋은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