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도쿄타워 (엄마와 나, 때때로 아버지)

릴리 프랭키 지음 | 랜덤하우스코리아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37명

9,800원 10% 9,800원

이럴 때 추천!

외로울 때 ,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눈물 #아버지 #어머니
422 | 2007.1.9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정성을 다해 홀로 아들을 키운 엄마와 인생의 굽이굽이 골목길마다 바람처럼 나타났다 사라지곤 하는 아버지. 독특한 이들 가족이 보여주는 유쾌하고 가슴 뭉클한 삶 이야기. 일러스트레이터 출신의 만능 엔터테이너 '릴리 프랭키'는 자전적 이야기를 담은 첫 번째 장편소설로 밀리언셀러를 기록했다.<BR> <BR> 폐광이 머지않은 규슈 치쿠호 지역의 다정한 이웃사람들, 외할머니와 명랑자매 이모들, 치열하게 삶의 방식을 모색하는 '괴상한 친구들'과의 우정이 담겨 있다. 어릴 적의 자유분방했던 자신의 모습을 환기시키며 웃음을 터트리게 만드는 유쾌한 성장문학이다.<BR> <BR> 소설가 유미리가 주축이 되어 창간한 잡지 「en-taxi」에 4년간 연재되었으며, 단행본 출간 후 '우는 얼굴을 보이고 싶지 않다면 전철 안에서 읽는 건 위험하다'라는 입소문을 타고 200만 부 이상 판매되었다. 2006년 일본 전국 서점 직원들이 '가장 팔고 싶은 책'으로 선정했으며, 드라마에 이어 영화로도 제작되었다. 배우 '오다기리 죠'가 주연을 맡은 이 영화는 2007년 4월 일본에서 개봉될 예정이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4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