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도미노

온다 리쿠 지음 | 북홀릭(bookholic)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2명

12,000원 10% 10,800원
402 | 2010.1.5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밤의 피크닉>, <삼월은 붉은 구렁을>의 작가 온다 리쿠의 장편소설. 미스터리, 호러, 판타지, SF, 성장소설 등 다양한 장르에서 고루 재능을 선보이고 있는 온다 리쿠가 이번에는 패닉 코미디에 도전한다. 일본에서 가장 복잡한 곳이지만 타인에 대한 관심도는 가장 낮을지 모르는 장소 도쿄 역으로 일견 아무런 관계도 없어 보이는 사람들이 몰려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이다.<BR> <BR> 동호회 친구들을 만나기 위해 난생 처음 도쿄에 상경한 71세 시골 할아버지, 배신한 애인을 죽일 완전범죄를 꾸미는 29세 대기업 커리어우먼, 오늘도 엄마를 따라 매번 떨어지는 오디션을 보러 온 10세 소녀, 도쿄 역을 폭파시키려는 악질 테러리스트 일당 등 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28명의 등장인물들이 한데 얽히고설키며 작은 해프닝은 수습 불가능한 대소동으로 발전해간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2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