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손글씨 잘써서좋겠다
공병각 지음
양문
 펴냄
18,000 원
16,2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16쪽 | 2013-06-2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특유의 화법으로 자신의 삶의 기록이자 로맨스였던 손글씨를, 손글씨 쓰는 방법을 안내함으로써 캘리그래퍼가 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길을 열어준다. 포토샵과 일러스트레이터를 활용하는 스킬들은 캘리그래피 디자이너가 될 수 있도록 그 영역을 넓혀주고 있다. <BR> <BR> 그간 겪었던 수많은 시행착오와 경험으로 얻은 캘리그래퍼로서의 노하우는 물론이고, 특유의 글씨체를 이용해 디자인한 2PM, 김범수, 린, BNR, 애프터스쿨 등 앨범 재킷 디자인과 박용하 화보집, 빈폴과 닥스 같은 기업의 콜라보레이션 상품 등 그간의 결과물들의 작업과정을 소개하며 독자들에게 실제적인 도움을 제공한다.<BR> <BR> 자신만의 글씨를 쓸 수 있는 우리는 어쩌면 공병각의 말처럼 이미 캘리그래퍼인지도 모른다. 그러나 이 책을 만난 당신은 프로 캘리그래퍼로 발전할 수도 있을 것이다. 공병각의 아날로그 감수성은 산돌아티스트컬렉션 시리즈로 출시된 공병각 폰트를 통해 디지털 세상에서도 만날 수 있다.
더보기
목차

PART 1.
감성의 준비
본격적인 준비, 도구
붓글씨 쓰기
감성의 표현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기
날림 그리고 마지막 자 날림
연결 날림
이음
따라쓰기의 끝판왕
줄세움
덩어리
공간이용
강약조절

PART 2.
영어 손글씨 쓰기
영어 글씨와 도구
알파벳부터 다시 쓰기

보너스 타임_일본어

PART 3.
손글씨 써먹기 PHOTOSHOP
PHOTOSHOP 글씨 쓰기
ILLUSTRATOR 글씨 쓰기

손글씨 잘 써서 좋겠다...

더보기
저자 정보
공병각
아시다시피 캘리그라퍼. 그리고 디자이너이자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하트몬드(Heartmond) 대표. 그 외 하고 싶은 일은 꼭 해봐야 직성이 풀리는 욕심 많고 자기 스타일 고집하는 사람. 현재 CF, 앨범 재킷 디자인, 패키지 디자인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동 중. 그 노하우를 모아 캘리그라피에 관심 있는 학생들에게 열정적으로 강의 중. 2009년 발간된 첫 번째 에세이 《잘 지내니? 한때, 나의 전부였던 사람》을 통해 헤어진 연인이 이 책 하나로 다시 만나게 되었다는 감동적인 에피소드가 뒤를 이었고, 독자들의 찬사와 요청으로 사랑과 이별에 관한 두 번째 고백 《전할 수 없는 이야기》를 완성, 그 후 사랑의 순간을 모은 《사랑 예습장》, 더 이상 사랑 때문에 아프지 않고 울지 않길 바라는 마음으로 써내려간 《어떻게 사랑이 그래요》로 사랑에 대한 단상을 마무리함. 그 외 달콤하지만은 않은 청춘을 위로하고 격려하는 《청춘포차 상담소》도 지은 책에 포함됨. 캘리그라피에 대한 강의서 《손글씨 잘 써서 좋겠다》, 《나도 손글씨 잘 쓰면 정말 좋겠다》는 캘리에 입문하려는 독자와 현재 배우고 있는 사람에게까지 두루두루 사랑받고 있음. 그의 손글씨와 라이프 스타일이 궁금하다면 인스타그램(instagram.com/iamheartmond)으로, 그의 수업이 궁금하다면 하트몬드(www.heartmond.com)로.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