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자전거를 못 타는 아이

장 자크 상뻬 지음 | 별천지(열린책들) 펴냄

아이에게 어떤 이야기를 들려줄까 고민될 때
따뜻한 마음을 심어줄 감성적인 이야기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53명

11,800원 10% 11,800원

이럴 때 추천!

행복할 때 , 용기가 필요할 때 ,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동심 #미소 #상뻬 #우정 #친구
96 | 2009.9.10
분량 얇은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좀머 씨 이야기>와 <얼굴 빨개지는 아이>의 삽화가로 널리 알려진 장 자끄 상뻬의 짧은 이야기. 자전거에 정통하지만 자전거를 타지 못한다는 비밀을 안고 사는 ‘따뷔랭’의 웃지 못할 인생 이야기를 통해 우리의 이웃을 닮은 한 마을의 아기자기한 삶을 그린다. <BR> <BR> 프랑스의 작은 마을 생 세롱에서는 더 이상 ‘자전거’를 자전거라 부르지 않는다. 자전거에 관해 모르는 것이 없는 자전거포 주인 라울 따뷔랭의 이름을 따 ‘따뷔랭’이라고 부른다. 그러나 그에게는 아무도 모르는 비밀이 있다. 그것은 ‘따뷔랭’의 왕인 그가 ‘따뷔랭’을 탈 줄 모른다는 것이다. <BR> <BR> 인간적이고 따뜻한 시선이 돋보이는 쌍뻬의 그림만큼이나 따뜻하고 유머러스한 한 편의 이야기로, 글보다 그림들에서 더 많은 이야기들을, 더 따뜻하고 정감 넘치는 감성들을 읽어 낼 수 있다. <BR> <BR>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3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