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내 이름은 눈물 입니다
정은진 지음
웅진지식하우스
 펴냄
12,000 원
10,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19쪽 | 2008-10-07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포토저널리스트 정은진이 전하는 아프리카 여성들의 충격적인 현실이 담긴 포토에세이집. 정은진은 2년 연속 세계적인 보도사진전 '페르피냥 포토 페스티벌' 수상자로, 사진 전시회를 통해 전 세계에 아프리카 여성들의 참혹한 현실을 알렸다.<BR> <BR> 강간 피해자로 소변이 흘러나와 평생 기저귀를 찬 채 살아가야 하는 여성들과 매춘의 유혹에 시달리며 오늘도 삶을 이어가는 여성들. 저자는 콩고와 르완다에서 한 달 반 정도를 지내며 성폭행 피해자들과 인종청소 생존자들을 인터뷰한 것을 바탕으로, 아프리카 여성들의 피해 현실을 생생한 증언과 사진으로 담아냈다.<BR> <BR> 저자는 끔찍한 내전 속에 여자이기에 겪어야만 했던, 하지만 말할 수 없었던 콩고와 르완다 여성들의 아픔, 그 속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고 삶을 이어가는 그녀들의 진솔한 목소리를 전한다. 특히 이 책 속에는 올해 페르피냥에서 영예를 안았던 포토스토리 '콩고의 눈물'이 수록되어 있다.
더보기
목차

프롤로그 | 세상의 부조리에 맞서다

1부 콩고 Congo

나를 그곳으로 부른 두 편의 사진 스토리
친구들의 충고
콩고로 가는 길
두 개의 콩고
기브 미 머니, 머니, 머니!
충격적인 현실에 맞닥뜨리다
그녀들을 만나기 시작하다
투옴베와 오데타 자매의 비극
이마퀼라트의 눈물
콩고 성폭력의 현실
하나님이 그를 벌하실 것, 마쿠라타의 아픔
네 번의 수술, 멈추지 않는 니라마리자의 노래
성노예로 지냈던 삶, 마펜도의 슬픔
더크센 박사를 만나다
성폭력의 원흉인 반군을 찾아서
르완다에서 온 후투족 반군과의 만남
콩고 난민촌에 가다
케셰로 병원 여성 병동의 환호
3월 8일은 여성의 날
퇴원하는 날
다시 투치족 반군 취재에 나서다
애타는 CNDP 취재
콩고여, 안녕

2부 르완다 Rwanda

종족 간 갈등이 불러온 최악의 사태, 제노사이드
후투족과 투치족의 잔혹사
‘르완다의 자매들’에서 새 삶을 찾다
아마호로 경기장, 그 끔찍한 기억: 모니크 이야기
르완다에서 매춘을 끊기란 쉽지 않아요: 프리스카 이야기
남자들은 약속을 지키지 않았습니다: 디나 이야기
그대들은 인생의 파이터

에필로그 | 그녀는 나의 희망이에요

더보기
저자 정보
정은진
프리랜서 포토저널리스트. 서양 백인기자들이 거의 독점하고 있는 세계 보도사진계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몇 안 되는 동양인이자 한국의 여성기자이다. 1970년 서울 출생. 서울대 동양화과, NYU 티시 사진과, 미주리대 언론대학원 포토저널리즘과를 졸업했다. 2004년부터 프리랜서 사진기자로 활동, 2004년 말 태국에서 쓰나미 발생 이후 상황을 촬영한 사진이 「뉴욕 타임스」 1면 톱으로 보도되었다. 2007년 9월 초에는 아프가니스탄의 산모 사망률을 다룬 포토 스토리로 프랑스의 세계적인 보도사진전 '페르피냥 포토 페스티벌'에서 CARE상 그랑프리와 2008년 3월 일본의 「Days Japan」 보도사진대상 1위, 같은 해 'WHO Stop TB 결핵퇴치 이미지 어워드' 대상을 수상했다. 콩고의 성폭력 현실을 고발한 포토 스토리 '콩고의 눈물'로 2008년 페르피냥 포토 페스티벌에서 또다시 경쟁 부문인 '제1회 피에르 & 알렉산드라 불라상'을 수상, 세계를 놀라게 했으며, 2010년에는 「Days Japan」 보도사진대상 2위를 수상했다. 저서로는 아프가니스탄 생활을 담은 수필집 『카불의 사진사』와 콩고의 성폭력 고발 르포 『내 이름은 '눈물' 입니다』, 브라질-아프리카-중동 취재기 『정은진의 희망 분투기』가 있다. 2010년 3월 24일 제28회 세계 결핵의 날 다제내성 결핵 퇴치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더보기
남긴 글 0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