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바티스타 수술 팀의 영광
가이도 다케루 지음
예담
 펴냄
10,000 원
9,0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읽으면 좋아요.
#심심
#재미
448쪽 | 2007-01-19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제4회 '이 미스터리가 대단하다!' 대상 수상작. 의료 현장의 리얼리티와 코믹한 캐릭터들의 대담한 유머가 어우러진 장편소설이다. 사이코패스가 저지르는 살인 사건. 붕괴되어 가는 의료계 현실과 내부 갈등, 권력 투쟁에 의한 피해자와 가해자, 그리고 그 부조리 속에 묻히고 마는 가해자의 광기를 세련된 필력으로 그려낸 작품.<BR> <BR> 도조대학 의학부 부속병원에는 미국에서 초빙한 외과 조교수 기류 교이치가 이끄는 바티스타 수술 전문 팀이 있다. 바티스타 수술이란, 확장형 심근증을 치료하기 위한 방식 가운데 하나. 비대해진 심장을 잘라내 작게 만든다는 발상에서 시작된 대담한 치료법으로, 수술은 어렵고, 리스크는 크다. 성공률은 평균 60퍼센트.<BR> <BR> 그러나 도조대학의 바티스타 수숱 팀은 수술 성공률 백퍼센트라는 경이적인 기록으로 명성을 떨치고 있다. 그런데 최근 세 차례 연속 바티스타 수술 실패로 환자가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원인 불명의 수술 사고가 반복되는 사태에 위기감을 느낀 다카시나 병원장은 외래 책임자인 다구치에게 내부 조사를 의뢰한다.<BR> <BR> 작가가 현직 의사이기에 표현 가능한 리얼리티가 문장 곳곳에 살아있고, 두 주인공의 독설에 가까운 유머러스한 대사와 돌발 행동이 자칫 심각하게 흐를 수 있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이끈다. 주간문춘 선정 '2006 걸작 미스터리 베스트 10' 3위에 올랐고, 소설 큰 인기에 힘입어 주인공 다구치와 시라토리가 등장하는 후속작 <나이팅게일의 침묵>과 <나전미궁>이 잇달아 출간되었다.
더보기
목차

제1부 네거티브 - 요람
1. 창밖 풍경
2. 감사를 원하는 사나이
3. 구치외래
4. 팀 바티스타의 기적
5. 첫 대면
6. 면남 조사 첫날
7. 면담 조사 둘째 날
8. 아프리카의 불발탄
9. 면담 조사 사흘째
10. 바티스타 케이스

제2부 포지티브 - 하얀 관
11. 복도를 서성이는 사람
12. 화식조
13. 앞뒤 맞추기
14. 오펜시브 히어링
15. 이중나선
16. 발작
17. 오톱시 이미징
18. 러시안 룰렛

제3부 홀로그램 - 환상의 성
19. 패전 처리
20. 후일담
에필로그 : 벚꽃

옮긴이의 글

더보기
저자 정보
가이도 다케루
제4회 〈이 미스터리가 대단하다!〉 대상 수상작인 『바티스타 수술 팀의 영광』의 이례적인 성공으로 일본 최고의 인기 작가 반열에 오른 가이도 다케루 박사는 1961년 일본 치바현 출생으로, 전직 외과의에서 현재는 병리의로 전환, 작가 활동과 병행 중이다. 데뷔작으로 인해 추리소설 작가로 알려졌지만 지금은 추리소설 장르를 넘어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집필하고 있다. 개성이 강하고 활력 넘치는 캐릭터를 창조하고 긴박감 넘치는 의료 현장을 묘사하는 데 특히 뛰어난 그의 저서로는 『나이팅게일의 침묵』 『제너럴 루주의 개선』 『나전미궁』 『울트라 황금지구의』 『모르페우스의 영역』 『마리아 불임 클리닉의 부활』 『의학의 초보자』 『나니와 몬스터』 등이 있다.
더보기
남긴 글 4
grateful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9달 전
심심할때 결말이 궁금해 읽는 책. 추리소설 좋아하는 중고등생 자녀와 함께 읽고 이야기 나눌수 있는 책
더보기
okalal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년 전
간만에 가독성 좋은 책! 한번 읽기 시작하면 놓칠 수 없는 재미있는 책이었다. 결론은 뻔 할 수 있지만 그걸 풀어내가는 진행방식은 가히 새로웠다.
더보기
Hyelim Lee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4년 전
아주 오래 전 실제로 심장파트 수술팀 소속일 때 친구가 선물해줬던 책.그래서 더 재미있게 읽었었고, 책 내용보다 더 씁쓸한 실제 의료계의 현실이 안타깝기도 했었다. 썩어빠진 관습들을 벗어던져야 한다는 움직임조차 없는, 그 어떤 조직보다 보수적인 의료계는 참.. 갈길이 멀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