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프랑스 궁정 스캔들 (문학 거장들에게 영감을 불러일으킨 사랑과 열정, 그리고 유머)
브랑톰 지음
산수야
 펴냄
18,000 원
16,2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664쪽 | 2014-09-01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16세기 후반 프랑스 오를레앙 왕조의 프랑수와 1세로부터 부르봉 왕조의 앙리 4세에 이르는 약 50년 동안 저자가 체험한 유럽 사회를 극명하게 묘사한 역사 문학서이다. 역사 문학으로서도 높은 평가를 받을 뿐만 아니라 16세기 후반의 살아 있는 역사(정사가 아닌 이면사)로서 당시의 귀족사회 남녀들의 사생활에서부터 깊숙한 규방 생활에 이르기까지 살펴볼 수 있는 귀중한 자료이다.
더보기
목차

알랑송 공작 전하께 _ 4
알랑송 공작님의 죽음에 부쳐 _ 5
브랑톰과 『프랑스 궁정 스캔들』 _ 8
이야기를 시작하며 _ 13

CHAPTER 1
바람둥이 아내를 둔 뻐꾸기 남편들의 이야기 _ 16

뻐꾸기의 계절|칼을 품은 뻐꾸기|살아남은 여인들|로마 시대의 바람둥이|처참한 죽음|바람둥이 아내를 만드는 남편들|쾌락을 위하여|성적인 승리|산제의 모험|아내에 대한 찬사와 자랑|다양한 뻐꾸기들|복수의 문제

CHAPTER 2
사랑에 빠진 여인들과 바람을 피우는 이유 _ 77

사랑을 찾아 나선 여인들|순결하지 않은 처녀들|첫날밤의 에피소드|신부의 바람기|무능한 남편|건달이냐, 부자 뻐꾸기냐|애정 표현|복수의 쾌락|몰래 하는 사랑과 드러낸 사랑|바람둥이 아내에 대한 처방|누가 더 창녀일까|박애주의의 실천|추녀의 정절보다는 미녀의 바람기가 낫다|뻐꾸기 남편의 변태적 행위|왕실의 악습과 편견|불륜의 대가

CHAPTER 3
사랑 놀음을 위한 다양한 지식과 정숙한 여인들에 대한 찬사 _ 177

사랑의 대가(大家)에 대한 논란|여성의 동성연애|마음속의 화냥질도 유죄인가|애정 놀음의 덕목과 예절|사랑의 계절 봄|정숙한 여인에게 보내는 글

CHAPTER 4
사랑에 있어 가장 만족을 주는 것은 접촉하는 것인가, 보는 것인가, 아니면 말인가 _ 215

사랑의 쾌감을 위한 제안|가면 속의 사랑|언어적 기교의 효과|사랑의 쾌감은 보는 것|마른 여자와 뚱뚱한 여자|바람직하지 못한 여인들|아름답지 못한 자연|사랑의 묘책|특이한 취미|스키피오의 승리|바라보며 얻는 기쁨|플로라 축제

CHAPTER 5
멋진 다리가 불러일으키는 욕망 _ 281

아름다운 다리의 유혹|매력 있는 각선미 연출법|멋진 다리가 주는 기쁨|늘씬한 다리에 대한 과시

CHAPTER 6
젊은이들처럼 사랑을 불태우고 싶어 하는 여자 _ 303

사랑에 대한 변함없는 갈망|쓰면 쓸수록 욕망은 커진다|죽음 뒤의 사랑|늙어도 사라지지 않는 아름다움|명예와 영광을 안겨주는 관계|나이를 무색케 하는 아름다운 여인들|마리 다라공에 대한 추억

CHAPTER 7
아름답고 현숙한 여인들은 용사를 사랑하고, 협객들은 용기 있는 여인을 사랑한다 _ 349

용사를 사랑하는 여인들의 기질|멋진 남성에 대한 여성의 호기심|사랑의 확인을 위한 기교|용기를 일깨우는 여성들의 사랑|사랑의 이유|적극적인 사랑의 효과|영웅적인 여인들에 대한 찬사|아름답고 당당한 여인, 제노비|전장에 있어 여인들의 역할|진취적 기상을 떨친 위대한 여인들|여인들의 충고가 이루어 내는 일|위대하신 분들의 처신|아름다운 최후의 순간|죽음의 에피소드

CHAPTER 8
여자를 험담하는 일이 빚어내는 결과 _ 439

추문에 관한 사람들의 태도|여인들에게 관대했던 어르신|중상모략의 결과|스캔들과 복수|험담가들의 다양한 모습|명예를 위하여|사랑의 선물|달콤한 쾌락의 에피소드|고귀하신 여인들에 대한 예의

CHAPTER 9
유부녀와 과부와 처녀 중 사랑에 가장 뜨거운 이는 누구일까 _ 503

누구의 몸이 가장 뜨거운가|타오르는 불길 끄기|사랑에 대한 여인들의 태도
여인들의 다양한 기질과 성적 본능|과부들의 자유로운 생활|현숙한 여왕, 이자벨 도트리슈|정숙한 독신 생활|여왕 마리 드 옹그리의 삶|손 알테스 드 로렌|마담 드 몽페라와 과부들의 옷매무새|죽은 남편에 대한 사랑|독신, 아름다운 맹세|남편의 죽음을 맞는 여인들의 태도|에페소스의 미망인|어리석은 재혼|결혼이라는 끝없는 욕구|비교 대상이 된 전 남편과 새 남편|비너스의 후예들|교활한 사랑의 계략|배일 속의 여인들

더보기
저자 정보
브랑톰
프랑스의 군인이며, 연대기작가인 브랑톰의 본명은 피에르 드 부르데유이다. 부르데유 남작의 셋째 아들로 태어났고, 어머니와 외할머니가 나바라의 왕족이었기 때문에 어린 시절을 나바라 왕비 마르그리트 드 발루아의 궁정에서 보냈다. 1549년에 마르그리트가 죽자 파리로 가서 공부를 계속했고, 1555년 푸아티에대학교에서 공부를 마쳤다. 그 후 그는 앙리 2세의 궁정을 찾아가 브랑톰 수도원에 일자리를 얻었다. 그러나 다른 성직도 여러 개 갖고 있었지만, 성직에서 나오는 수입을 누릴 뿐 종교적 생활과는 거리가 멀었다. 궁정 신하이자 군인으로서 이탈리아·스페인·포르투갈·영국을 여행하며 모험으로 가득 찬 생애를 보냈으며, 1584년 말에서 떨어져 부상을 당한 후에는 자신의 영지로 물러나 글을 쓰는 생활에 전념하였다. 타고난 이야기꾼인 브랑톰은 이야기 형식으로 정치사건, 귀족과 귀부인, 저명인사들의 사생활에 대해 신랄하고 풍자적이며 독설적인 문장을 구사하고 있다. 호기심과 재기에 넘치는 그의 글은 이야기의 즐거움으로 가득 차 있으나, 그의 글이 부도덕하다는 일각의 평가도 있다. 하지만 세계의 여러 풍속학자들이 그의 글을 매우 자주 인용하는 것을 보면 그의 지대한 영향력을 부인하기는 어렵다고 할 수 있다. 그의 작품은 『피에르 드 부르데유 씨의 회고록 Memoires de Messire Pierre de Bourdeilles』(1665~1666)이라는 제목으로 사후 출판되었다. 궁정의 신하이자 무인으로서 풍부한 체험 및 광범위한 독서와 견문의 결과로 이루어진 이 회고록은 『유명한 여성들의 생활 Les Vies des dames illustres』, 『숙녀들의 생활 Les Vies des dames galantes』, 『프랑스의 유명인물 및 위대한 지도자들의 생활 Les Vies des hommes illustres et grands capitaines francsc』, 『외국의 유명인물 및 위대한 지도자들의 생활 Les Vies des hommes illustres et des grands capitaines etrangers』 등으로 이루어져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김애린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6년 전
심심할 때 읽으면 시간 가는줄 모르는 책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