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남자 때문에 일기 쓰는 여자 (내 인생 최악의 날들의 기록)
로빈 하딩 지음
민음인
 펴냄
13,500 원
12,15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힘들 때
읽으면 좋아요.
508쪽 | 2011-01-14
분량 두꺼운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삼십 대 여성 케리의 일과 사랑을 그린 칙릿 소설. 광고회사 간부로 성공적인 경력을 쌓은 후 소설가로 전향한 로빈 하딩의 데뷔작이다. 시애틀의 광고회사에 다니는 독신녀 케리가 남자 때문에 가장 창피했던 순간들을 일기장에 기록하며 과거를 극복하고 행복한 사랑을 찾고 자신에게 맞는 일을 찾는 과정을 유쾌하게 그린다.<BR> <BR> 서른한 살 먹은 케리 스펜서는 시애틀의 광고 회사에 다닌다. 직장에서는 얄미운 상사에게 시달리고 2년 넘게 만났다 헤어졌다 반복한 동거남 샘과는 헤어질 작정이다. 잘생기고 벤츠를 몰고 능력 있지만 바람기도 있고 이기적인 남자다. 엄마는 연하남과 잘도 지내는데 잘 풀리지 않는 연애 때문에 늘 우울한 케리에게, 심리 치료사는 남자 때문에 겪은 최악의 굴욕적인 순간들을 떠올려 글로 적어서 감정의 밑바닥을 들여다보라고 권한다. <BR> <BR> 질질 끌려다니는 연애를 종식하고 싶은 그녀, 인생에서 가장 굴욕적이었든 순간을 기억해 내 일기장에 기록하기 시작한다. 한편 엄마를 따라 간 타로 점집에서 점쟁이 라모나는 케리에게 D자 들어간 운명의 남자를 예고하고, 진정 하고 싶은 일을 하라고 권하는데…
더보기
목차

내 인생 최악의 순간 01
내 인생 최악의 순간 02
내 인생 최악의 순간 03
내 인생 최악의 순간 04
내 인생 최악의 순간 05
내 인생 최악의 순간 06
내 인생 최악의 순간 07
내 인생 최악의 순간 08
내 인생 최악의 순간 09
내 인생 최악의 순간 10 (혹은 최고의?)

더보기
저자 정보
로빈 하딩
문학과 저널리즘을 공부하고 광고 회사 간부로 성공적인 경력을 쌓은 후 소설가로 전향했다. 첫 번째 소설 『남자 때문에 일기 쓰는 여자The Journal of Mortifying Moments』를 펴낸 후 지속적으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 남편과 두 아이와 함께 캐나다 밴쿠버에 거주하고 있다.
더보기
남긴 글 1
Bok Minjung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6년 전
위트있는문체가 마음에 들었고, 연인/친구, 관계에서 중요한것 무엇인지를 말하는 책. 장르는 로맨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