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한 손에는 논어를 한 손에는 주판을 (올바르게 번 돈을 올바르게 쓰는 것 그것이 진정 국가와 사회에 공헌하는 길이다)

시부사와 에이치 지음 | 사과나무 펴냄

나의 별점

이 책을 읽은 사람

1명

13,000원 10% 11,700원
300 | 2009.11.25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오늘의 일본을 경제대국으로 이끈 인물로 전 국민의 존경을 받고 있는 시부사와 에이치. 시부사와 에이치는 메이지유신 이후 "한손에는 논어를 한손에는 주판을"이라고 외치며, 공자의 인의도덕 사상을 자신의 경영철학으로 삼아 500여개의 기업을 세운 '일본 자본주의의 아버지'로 추앙받는 인물이다.<BR> <BR> 어린 시절부터 시부사와 에이치의 곁에는 늘 <논어>가 있었다. 그리고 "개인의 이익을 좇지 않고, 국가와 사회에 이익이 되겠다"는 일념을 가지고 있었다. 또한 공자의 가르침을 몸소 실천한 덕분에, 자본주의 경제를 받아들이는 시점에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고 천민자본주의의 발호를 막아낸 훌륭한 경제인'으로 추앙받을 수 있었다. <BR> <BR> <한손에는 논어를 한손에는 주판을>은 1927년 초판이 출간된 이후 지금까지 일본 경영인들 사이에서 경영의 바이블처럼 읽히고 있는 책이다. 이 책에서 시부사와 에이치는 <논어>의 사상을 바탕으로 '도덕과 경영의 합일설'이라는 이념을 명확히 했는데, 경제를 발전 시켜 이익을 독점하는 것이 아니라 나라 전체를 풍족하게 해야 한다고 말한다.

앱에서 상세 정보 더보기

남긴 글1

앱에서 전체 리뷰 보기

이런 모임은 어때요?

대여하기
구매하기
첫 대여 배송비 무료
앱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