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일상의 편안함과 행복이 필요한 현대인들에게
숲을 통해 선물 받을 수 있는 책

주말엔 숲으로
마스다 미리 지음
이봄
 펴냄
11,500 원
10,8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심심할 때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소소함
#숲
#안정
#여행
#여행사
#주말
#행복
164쪽 | 2012-12-15
분량 얇은책 | 난이도 쉬운책
상세 정보
일본 30대 싱글 여성들의 정신적 지주인 만화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인 마스다 미리! 그녀의 대표 만화가 드디어 국내에 상륙했다. 2006년 발표한 『수짱』이 일본에서 순식간에 베스트셀러가 되면서, 마스다 미리는 일본 여성들의 정신적 지주로 떠올랐다.<BR> <BR> 이번에 국내에서 동시 출간하는 마스다 미리의 <여자 만화 3종 세트>는 30대 여자들이 매일매일 생각하는 3가지를 모은 것이다. 마스다 미리는 우리가 스스로에게 매일같이 던지는 이 질문들을 자신의 만화 전면에 내세웠다. 그로 인해 당신이 고민하는 것들이 결코 개인적이고 하찮은 것이 아님을 보여준다. <BR> <BR> 『결혼하지 않아도 괜찮을까?』는 2~30대 여성들의 최대 고민으로 떠오른 결혼에 대한 생각들을, 『내가 정말 원하는 건 뭐지?』는 어릴 적 꾸었던 꿈과 현재 바라는 소망에 대한 물음들을, 『주말엔 숲으로』는 직장 여성들의 일상과 그 일상을 재충전하기 위해 휴식하는 주말의 모습들을 담고 있다.
더보기
저자 정보
마스다 미리
1969년 오사카 출생. 만화가, 일러스트레이터, 에세이스트. 진솔함과 담백한 위트로 진한 감동을 준 만화 ‘수짱 시리즈’가 베스트셀러가 되면서 화제의 작가로 떠올랐다. ‘수짱 시리즈’와 더불어 수많은 공감 만화와 에세이로 많은 사랑을 받으며 3~40대 여성의 정신적 지주 역할을 하고 있다. 마스다 미리의 대표작 ‘수짱 시리즈’(전 4권)는 『지금 이대로 괜찮은 걸까?』 『결혼하지 않아도 괜찮을까?』 『아무래도 싫은 사람』 『수짱의 연애』 등으로 이루어졌으며, 이 시리즈는 2012년 일본에서 영화화되었고 2015년 국내에서도 상영되어 관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마스다 미리는 만화가로는 드물게 에세이스트로서의 활동도 활발하다. 에세이에서는 주로 만화에서는 다루지 못한 작가 개인의 내밀한 속 이야기를 선보인다. 특히 나이에 따라 변하는 자신의 일상과 마음을 솔직하게 드러내면서 동세대 여성들과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어느 날 문득 어른이 되었습니다』를 비롯해 『여자라는 생물』 『전진하는 날도하지 않는 날도』 『뭉클하면 안 되나요?』 『오늘도 화를 내고 말았습니다』 등 다수의 에세이가 국내에 출간되었다.
더보기
남긴 글 14
*.*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년 전
122p 어른이 되면 뭐든지 알게 될 거라고 생각하지 않았어? 그렇지만 모르는 게 산더미처럼 많아. 뭔가, 모르는 세계가 가득하다는 것을 알기 위해서 어른이 된 것 같은, 그런 기분이 들어.
더보기
grateful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년 전
세번째 읽은 마스다 미리 책인데 가장 좋았다 숲에 앉아서 읽는 느낌. 그리고 숲으로 산책 가고픈 기분을 들게 한다. 그러나 가장 좋은 점은 무엇보다 위로가 된다.
더보기
christine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2년 전
마유미: “어른이 되면 모든지 알게 될거라고 생각하지 않았어? 그렇지만 모르는게 산더미처럼 많아.” 하야카와: “응.” 마유미: “뭔가, 모르는게 세계가 가득하다는 것을 알기 위해서 어른이 된 것 같은, 그런 기분이 들어.” . 나의 무지함을 인지하게되는 순간 어른이 되어 가는것 같다. 요즘 뭔가 새로운것을 배우고싶고. 다양한 분야의 책도 읽고싶고. 내가 모르는 세상을 조금씩 알아가고 싶어진다. 스스로 겸손해지는 기분이 드는건 참 새롭고 좋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