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살면서 흔들림도 어려움도 많은 이들에게
마음에 새겨두면 좋을 인생의 자세

여덟 단어 (인생을 대하는 우리의 자세)
박웅현 지음
북하우스
 펴냄
15,000 원
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이럴 때 추천!
불안할 때
용기가 필요할 때
힐링이 필요할 때
읽으면 좋아요.
#가르침
#감동
#깨달음
#새출발
#생각
#소통
#인생
#자존
#지혜
240쪽 | 2013-05-20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책은 도끼다>의 저자이자 광고인 박웅현이 인생을 위해 생각해봐야 할 여덟 가지 단어를 말한다. 저자는 우리가 살아가면서 한번쯤 마주쳤을 여덟 가지 가치에 대해 자신의 경험과 만난 사람들, 그리고 책과 그림, 음악 등을 예로 들며 함께 생각해보기를 권한다. 왜 삶의 기준을 내 안에 두어야 하는지, 고전 작품을 왜 궁금해 해야 하는지, 동의되지 않는 권위에 굴복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현재의 행복을 유보시키지 않고 지금의 순간을 충실히 살아내야 하는 이유는 무엇인지 등에 관한 글이다.
더보기
목차

1강 당신 안의 별을 찾으셨나요?
2강 Everything Changes but Nothing Changes
3강 Classic, 그 견고한 영혼의 성(城)
4강 이 단어의 대단함에 대하여
5강 개처럼 살자
6강 동의되지 않는 권위에 굴복하지 말고 불합리한 권위에 복종하지 말자
7강 마음을 움직이는 말의 힘
8강 급한 물에 떠내려가다 닿은 곳에 싹 틔우는 땅버들 씨앗처럼

더보기
저자 정보
박웅현
대학에서 신문방송학을, 대학원에서는 텔레커뮤니케이션을 전공했다. 제일기획에서 광고 일을 시작해 지금은 TBWA KOREA에서 크리에이티브 대표(CCO)로 일하고 있다. 마음과 생각이 통하는 사람들과 함께 인문학적인 감수성과 인간을 향한 따뜻한 시선을 바탕으로 하는 많은 광고를 만들었다. <그녀의 자전거가 내 가슴속으로 들어왔다> <넥타이와 청바지는 평등하다>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 <사람을 향합니다> <생각이 에너지다> <진심이 짓는다> <혁신을 혁신하다> 등 한 시대의 생각을 진보시킨 카피들은 그 협업의 결과물들이다. 자신만의 들여다보기 독법으로 창의력과 감수성을 일깨워준 책들을 소개했으며(『책은 도끼다』 『다시, 책은 도끼다』), 살면서 꼭 생각해봤으면 하는 가치들을 인생의 선배로서 이야기했고(『여덟 단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서 창의성과 소통의 기술을 전하는(『인문학으로 광고하다』) 책들을 펴냈다. 늘 거기에 있지만 미처 눈여겨보지 않았던 것들에 시선을 주어 매일을 풍요롭고 행복하게 만드는 것이 진짜 사는 재미라고 생각한다.
더보기
남긴 글 118
조윤경★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주 전
묵묵히 자기를 존중하면서 클래식을 궁금해하면서 본질을추구하고 권위에도전하며 현재를 가치있게 여기고 깊이봐가면서 지혜롭게소통하면서 각자의 전인미답의 길을 가자
더보기
황도연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1달 전
나이 많은 사람이 어린 사람에게 조언을 하거나 정답을 내려주면 꼰대라고 한다. 이 책 또한 읽는이에게 조언하고 인생의 방향에 대해 말한다. 하지만 이책은 다르다 말 한마디 한마디에 뼈가 있다. 겉만 어른인 사람의 조언이 아닌 진짜 어른에게 8강으로 이루어진 인생수업을 받는 기분이였다. "특히 개처럼 살자"라는 말은 읽고나서 큰 감명을 받은 문구다. 미시적 운명 거시적 필연 인생을 개처럼 살고 순간순간 삶의 최선을 다하면 기회는 반드시 온다는 말을 가슴깊이 새기며 살기로했다. 시간이 지난 후 다시 한번 꼭 읽고싶은 책이다.
더보기
보라돌이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6달 전
집에 있어서 한번 읽어보았다. 이틀에 나눠서 읽은 책으로 정말 나에게 많은 도움이 되었다. 무엇보다 개처럼 살자 라는 말이 와다았다. 생각해보면 나는 지금껏 나의 현재 지금 이 순간을 즐기지 않은것 같다. 박웅현님의 경험에서 우러나온 내용들이어서 더 깊이 있었던 것 같다. 또한 본질 찾기도 정말로 색다른 내용이었다. 나는 지금까지 본질이라는 것에 대해서는 관심조차 갖지 않았지 때문이다. 앞으로는 나도 개처럼 살자는 목표를 갖고 나의 현재를 즐기면서 지금 순간을 정답으로 만들것이다. 왜냐하면 인생에는 답이 없고 정답은 내가 만드는 것이기 때문이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