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하고 포인트 받기
작가처럼 써라 (이 광활하고도 지루한 세상에서 최고의 글쟁이가 되는 법)
정제원 지음
인물과사상사
 펴냄
13,000 원
11,700원 
앱에서 포인트받고 구매
236쪽 | 2014-07-11
분량 보통인책 | 난이도 보통인책
상세 정보
누구나 쉽게 익히는 글쓰기의 정석. 저자는 총 21가지 글쓰기 법칙을 통해 누구나 쉽게 글을 쓸 수 있다고 말하면서도 유명 작가들의 명문장을 통해 어떻게 문단과 단락을 쓰는지 자세하게 알려준다. 특히 이 책은 단락 쓰기 방법을 설명하고, 적당한 예문을 들고, 구체적으로 논의하는 형식을 취했다. 내로라하는 유명 작가들의 수백 권의 책을 뒤지며 좋은 예문을 찾아 글쓰기 초심자들이 익혀둘 만한 문장과 문단을 정리한 것은 이 책의 특장이라고 할 수 있다. <BR> <BR> 제1장 「처음을 어떻게 쓸 것인가?」에서는 도입 단락을 쓰는 방법을, 제2장 「중간을 어떻게 쓸 것인가?」에서는 단락을 이어쓰는 방법을, 제3장 「마무리를 어떻게 쓸 것인가?」에서는 마무리 단락을 쓰는 방법을 소개해놓았다. 물론 단락 쓰는 방법을 몇 가지로 한정하는 작업은 불가능한 일일지도 모른다. 그러나 글쓰기 초심자들을 위해 유익한 것들을 추리는 일은 나름 유의미하다고 본다. 기본적인 방법들을 익혀서 더 다양한 방법들을 발견하거나 계발할 수 있기 때문이다.
더보기
목차

책머리에 왜 모든 사람은 글을 잘 써야 합니까? · 5

| 제1장 | 처음을 어떻게 쓸 것인가?

단순하게 써라 · 13
남의 글을 훔쳐라 · 23
객관적으로 써라 · 34
개인적 경험을 써라 · 45
스토리를 만들어라 · 56
솔직하게 써라 · 66
호기심을 자극하라 · 76
역사를 돌아보라 · 86
신중하게 주장하라 · 95

| 제2장 | 중간을 어떻게 쓸 것인가?

비교하라 · 107
분류하라 · 115
예를 들어라 · 125
정의하라 · 134
원인과 결과를 써라 · 142
부정하라 · 154
명시하라 · 164

| 제3장 | 마무리를 어떻게 쓸 것인가?

독자들의 의문을 풀어주어라 · 173
독자들이 공감하게 하라 · 183
주장의 근거를 제시하라 · 193
자신의 인생을 돌아보라 · 206
욕심을 부리지 마라 · 217

참고문헌 · 226
작가 찾아보기 · 230
작품 찾아보기 · 233

더보기
저자 정보
정제원
1964년 서울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금속공학과를 졸업하고 (주) 광업제련에서 근무했다. 얼마 안 있어 직장을 그만두고 같은 대학 국어국문학과에 편입하여 졸업하고 동대학원을 마쳤다. 1999년에 월간『순수문학』을 통해 시인으로 등단하기도 했다. 서울대학교·한국방송통신대학교·서울산업대학교·백제예술대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쳤으며, 『죽도록 공부해도 죽지 않는다』·『교양인의 행복한 책읽기』(문화체육관광부 우수교양도서)·『문학의 즐거움』·『고전 탐독』(문화체육관광부 우수교양도서) 등의 책을 펴냈다. 돈키호테처럼 현실에 어깃장 놓기, 에리히 프롬처럼 제자들에게 따뜻한 사람 되기를 희망한다. 반대로 강자에게 약하고 약자에게 강하기, 1개월 이상 서울에 머물기를 가장 혐오한다. 슈테판 츠바이크의 『발자크 평전』과 헨드릭 빌렘 반 룬의 『반 룬의 예술사 이야기』를 읽고 글 쓰며 사는 인생을 결심했다.
더보기
남긴 글 1
양념나무님이 이 책을 읽었어요
5년 전
사례를 통해 작가는 어떤식으로 글 쓰는지 알려주지만, 별 감흥은 없다.
더보기
앱에서 바로 보기